일상다반사2011.09.02 07:00







가만히 있는 것은 너무 어려워요 ^^




사람도 그렇고 다른 개들도 그렇겠지만 ^^;;;

복식이에게 가만히 있는다는것은 너무나도 어려운 일입니다.^^

산책 가는 도중에 자꾸만 다른 길로 새려고 해서 잠시 진정시키려고

 "앉아"

를 시키고 있습니다.

아무리 시골길이라도 차들도 가끔 다니고

(가끔 다니는게 어떨때는 방심하게 되서 더 위험합니다.^^;;;)

또 이런 개를 무서워하는 사람들도 있으니까요.^^

그런데 너무 시골에서 자유분방하게(?) 키워놔서 그런지

요 녀석 행동이 잘 제어가 되지 않습니다.^^

 
 

풀 숲에서 무슨 들짐승들을 보면 마구 뛰어가서 사냥하려 하고

산책만 나오면 그 흥분을 주체하지 못하더라구요.^^;;;

'나 좀 움직이면 안될까??' 하는 표정이네요.^^;;;

 

 
 

 

 


 

처음에는 못참아 하더니 그래도 그늘에 있으니

저도 나름 편한가 보네요.^^

좀 쉬었다가 가자...힘들다.^^;;;

 

 


 

 



얼마전에 다녀온 동해바닷가입니다.


휴가철에는 내내 비만 오고 동해쪽에 저온현상도 오고...

하더니 이 날은 마침 해가 반짝 하더라구요.^^

요즘이 휴가가기에는 더 좋은 날씨 같아요.^^

마구마구 덥잖아요.^^;;;

 
 

늦더위에 건강조심하세요.^^






 
Posted by 복돌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