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야기2009.05.15 09:36

 

 

이미 모든 대부분의 공신력있는 매체와 사람들이..

존재 여부를 말하는데도...

너무 나도 눈가리고 아웅하는것은 아닌가?

 

난 사실 전문지식도 뭣도 없지만..

요즘 괜찮다고 떠드는...

보수단체나..정치인들이...

과거에 천동설을 주장하고..지동설을 묵살하던사람들처럼 느껴지고...

일제시대 당시의 친일파들이...마치 자신이...일본사람인것처럼 이야기하는 것과 비슷하게 느껴지는 이유는 뭘까?

 

하여튼...해답은 모르겠다... 그저 시간이 지나면 모든게...밝혀지려나?

 

 

<====

 

딱 1년전쯤에 올렸던 글인듯 하다...

 

이미 해결이 되어서 잊혀져간것인가...

 

이 사건으로 이것과 관련없는(!?) 것들까지 모두 일어 났던 기억이...

 

당시에 을지로(청계천근처)에 근무하던 나로써는 너무나도 많은 사람들의 목소리를 들을수 있었다...

 

아직 무엇이 해결 되었나??? 모르겠다...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겸손의 발견  (8) 2009.05.19
대접받는 비결  (8) 2009.05.18
광우병? --- 소고기? (잊어버린 시간?)  (6) 2009.05.15
실패하는 리더의 3가지 유형‏  (0) 2009.05.14
Cheer up...  (10) 2009.05.12
성공할 수도 행복할 수도 없는 삶  (8) 2009.05.11
Posted by 복돌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제는 너무 잊혀지고 있는게 안타깝습니다. 정말로 ....

    2009.05.15 10:4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어느 분이 울나라사람들 대부분이(많은수가^^) 냄비근성이라고 말씀하셨던게 생각나네요^^

      뭐든 꾸준하기는 힘든가봐요(좀 성격이 틀린가?)^^

      2009.05.15 13:09 신고 [ ADDR : EDIT/ DEL ]
  2. 세상조용한걸보니 정말 뭔가해결되었나욤?ㅎㅎ

    2009.05.15 10:5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도 궁금해요..해결이 된건지 아닌지?

      걍 마트에서는 소고기 코너에 호주산보다 조금 싼 미국산을 (스티커가 휘양찬란하던데^^) 늘 보고 지나치고 있는데...^^

      2009.05.15 13:10 신고 [ ADDR : EDIT/ DEL ]
  3. 그렇게...또 잊혀져가고 있군요. 저도 이젠 그렇게 그런일이 있었다더라고만 기억하고 있습니다.
    그 수많은 논란 끝에 뭐가 맞고 뭐가 틀린건 아무도 모르죠. 동영상처럼 몇 년후 또는 몇 십년 후 희생자가 나와야 그때서야 또 모두 호들갑을 떨겠죠. 그런데 한가지 사실만은 분명합니다. 정부 말도 믿을 수 없다는 것...

    2009.05.16 19:1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사람들이 너무 많고, 생각이 너무 많아서...이렇게 어지럽겠죠^^!?
      다들 욕심을 조금씩 줄여서 행복한 세상이 되었으면 하네요^^

      감사합니다.

      2009.05.17 20:40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