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집 음식2012.11.15 07:00

 

 

 

 

 

 

 

김장김치를 비밀리에(?) 하시는 부모님 ^^

 

 

 

 

 

 

 

김장김치는 다 하셨는지요? ^^

올해는 김장을 안하겠다는 가정이 절반정도라는데요.

반대로 김장을 하겠다는 가정이 절반이란 얘기도 되네요.^^;;;

 

저희집은 부모님께서 김장을 해서 주시는데요.^^

해마다 이웃분들과 같이 하시곤 합니다.

그리고 김장한 날 저녁에 이렇게 겉절이와 고기를 주고 가시곤 하십니다.

 

주말에 시간이 되니 같이 하자고 아내와 제가 말씀드려도 비밀리에(?) 평일에 해버리십니다.^^;;;

아이들이 어릴때는 아이들 돌보고 집에 있는게 도와주는거라고 말씀하셨는데

아이들이 커버린 지금에도 언제 김장을 하신다는 말씀없이 이렇게 후다닥 해버리십니다.

 

 

 

 

 

 

 


 


 

 

절이와 같이 먹을 수육입니다.

아이들이 기름기보다는 살코기를 좋아하는지라

일부러 살있는 부분만 가져다주셨습니다.

아이들 먹으라고 좀 작게 잘랐습니다.^^

된장 넣고 푹 삶은 수육이 맛있습니다.^^

 

 

 

 


 

 

 

금방 버무린 겉절이에 굴 한개,수육 한 조각 얹어서 아~~하고 먹습니다.

겉절이 배추의 달큰함에 굴의 시원함,고기의 고소함이 참 잘 어울립니다.^^

이날은 아이들도 밥을 두 배로 먹은듯 합니다.^^;;;

 

날씨가 많이 추워져서 김장김치를 서둘러 하신듯 합니다.

맛있는 김장김치면 올 겨울은 그냥 지나갈것 같습니다.^^

 

 

 

 

 

 

 

 

 

Posted by 복돌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비밀댓글입니다

    2012.11.15 20:14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렇다고 하네요.
      식구가 많지 않으면 그냥 사먹는것도 간편하고 좋을듯 싶어요.
      저희는 밭에 배추,무 등을 심어서 비용은 많이 절감했어요.^^

      2012.11.21 19:45 신고 [ ADDR : EDIT/ DEL ]
  3. 어휴.. 군침이 도네요..ㅠ_ㅠ

    2012.11.15 23:2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너무 먹고 싶어요~
    좋은 글 잘 읽었습니다.
    즐거운 밤되시고 좋은 꿈 꾸세요.

    2012.11.16 00:0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벌써 김장철이네요~~~~
    와, 벌써 연말이라니!!!

    2012.11.16 00:2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역시 부모님 마음이란게..참..고맙죠^^~!
    너무 맛나보이는 김치입니다.~!

    2012.11.16 11:4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7. 비밀댓글입니다

    2012.11.16 12:13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러게 말입니다.^^
      그 마음을 다 헤아리지도 못하네요.
      말씀처럼 부모님 마음이 더해져서 더욱 맛있게 먹었나봅니다.^^

      2012.11.21 19:47 신고 [ ADDR : EDIT/ DEL ]
  8. 아들 며느리 고생시키는 거 싫어하시는 아주 바람직한 시어머니시군요~
    저희는 넷째 주 월요일에 저희 어머니께서 외갓집에 가셔서 이모와 김장을 하고 오신다고 하네요~
    저희 어머니께서 월요일에 쉬시다 보니, 거의 둘째 주에서 넷째 주 사이에 다녀오세요..
    김장김치와 수육, 굴이 너무 맛있겠네요~

    2012.11.16 13:2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ㅎㅎㅎ
      그런가요? ^^
      늘 생각해주시는 마음에 자식으로 고맙기만 하네요.^^


      고맙습니다.^^

      2012.11.21 19:47 신고 [ ADDR : EDIT/ DEL ]
  9. 맛나겠네요 ㅎ
    특히 굴 ㅠㅠ
    침삼키고 갑니다 ^^

    2012.11.16 13:2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0. 어흑..정말 맛있겠네요ㅠ
    즐거운 불금 신나게 보내세요~>_<

    2012.11.16 16:3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1. 김치 너무 맛잇어보이네요.
    굴이 참 시원~해보인다는.ㅎ

    2012.11.16 17:1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굴과 같이 먹으면 시원하고 좋지요.^^
      아이들은 굴은 안먹지만요.^^;;;

      고맙습니다.^^

      2012.11.21 19:48 신고 [ ADDR : EDIT/ DEL ]
  12. 고기만 있으면 어떻게 참아보려고 했는데 싱싱한 굴이!!! 뜨억~
    아~ 굴보쌈 마구 땡기네요~

    2012.11.16 17:1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ㅎㅎㅎ
      굴보쌈이 좋지요.^^
      굴 향을 싫어하시는 분들도 계시긴 하지만요.^^

      고맙습니다.^^

      2012.11.21 19:49 신고 [ ADDR : EDIT/ DEL ]
  13. 너무 맛있어보이네요.ㅎ

    2012.11.16 18:0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4. 김장김치 빨리 하시네요. 저희집도 내일이네요..
    아 정말 김치와 굴과 수육 너무 맛있어 보입니다. ^^

    2012.11.16 19:1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5. 김치사이로 굴이 보이네요~
    완전 맛나보입니다~~!

    2012.11.17 07:4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6. 행복하고 즐거운 주말 되시길 바래요^^

    2012.11.17 13:3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7. 이야~ 김치 에 굴 이 너무 시원해 보입니다^^

    2012.11.17 22:1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8. 막걸리 한잔이 참 아쉬운 .... ㅋㅋㅋ

    2012.11.18 10:2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9. 행복하고 즐거운 주말 되시길 바래요~

    2012.11.18 12:1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0. 마지막 사진 뭔가요 ㅠㅠ 이건 아니 잖아요???
    맛보고 싶어라.. 저두 한입만요.^^
    기분좋은 월요일 보내시길 바랍니다~

    2012.11.19 08:1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1. 촉촉한 비가 내리는 월요일아침입니다.
    운전하시게 되면 조심하시구요~
    잘보고 갑니다.
    즐거운 하루 되셔요.

    2012.11.19 08:5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