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상다반사2011.11.24 07:00







나랑 좀 놀아줘~ ^^








도대체 일은 언제 끝나는거임?

아~까부터 이러고 기다리고 있는데 도대체 일을 끝낼 생각을 안하는구먼...

농사일이란게 해도해도 끝이 없다지만 이젠 그만 할때도 되지 않았는감??





이 자세로 요렇게 요염하게 앉아 있으면 나랑 놀아주겠쥐...

지도 눈이 있으면 나를 못본척 하지는 못할거야

휴~~~





아~~지루하다.

경치구경 하는것도 지겹고...

좀 삐친척하면 놀아줄까나??





오홋!!!

이 근처로 오는구만 ^^

그럼 앞다리를 벌리고 뛰어 놀 준비 완료!!^^







오오오~~~!!!

나랑 놀아줘.

나랑 놀아줘...!!!

복식이가 계속 놀자고 하네요.

어머니 도와서 파 뽑고 있었는데 그 새를 못 참고

계속 안타까운 얼굴을 하고서 저만 바라보고 있더라구요.^^;;;

아이들과는 격하게 놀지 않는 녀석이라(아이들이 그렇게 놀면 무서워하거든요.^^;;)

자기 눈높이에 맞춰서 격하게 놀아주는 저를 좋아하는것 같더라구요.^^(아닐지도...^^;;;)

때로는 삐친척도 하고 때로는 안쓰러운 얼굴을 하더니

이제는 이렇게 좀 놀아달라고 폼을 잡네요.^^

신나게 파 뽑고 복식이와도 신나게 놀아주었네요.^^

날씨가 추워졌는데 이녀석 잘 지내고 있나 모르겠어요.^^

주말에 놀러가서 신나게 놀아주고 와야겠어요.^^








Posted by 복돌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복식이를 보니까 저절로 머리를 쓰다듬어주고 싶은데요.
    너무 귀여워요.^^

    2011.11.24 11:15 [ ADDR : EDIT/ DEL : REPLY ]
  3. 복식이 포즈 정말 귀엽네요. ^^
    여자친구가 놀러왔으면 좋았을 것을 ㅋㅋ

    2011.11.24 11:3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러게요.^^
      저도 여친좀 집에 데려와서 놀게해주고 싶더라구요.^^

      고맙습니다.^^

      2011.11.24 19:30 신고 [ ADDR : EDIT/ DEL ]
  4. 이름이 복식이로군요. 녀석 참 점잖게 생겼네요.^^

    2011.11.24 11:4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포즈랑 표정이 글과 엄청 잘 매치가 되네요 ㅋㅋㅋㅋ

    2011.11.24 12:0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복식이가 많이 심심한가 보네요.
    주말에 함께 즐거운 시간 가지시길 ...
    잘 보고 갑니다. 행복한 하루 보내세요.

    2011.11.24 12:07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녀석은 늘 저렇게 심심해 하더라구요.^^;;;
      주말에 또 놀아줘야죠.^^

      고맙습니다.^^

      2011.11.24 19:31 신고 [ ADDR : EDIT/ DEL ]
  7. 지난번에 친구를 잠깐 본것 같은데...

    2011.11.24 12:5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예^^
      여친이 있는데 맘대로 데려오진 못해요.^^
      주인분이 데리고 오셔야 오더라구요.^^

      2011.11.24 19:31 신고 [ ADDR : EDIT/ DEL ]
  8. ㅎㅎㅎ 혼자놀기의 진수인데요~~

    2011.11.24 13:2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9. 으악! 복돌이 사진 ㅎㅎㅎㅎ 저 보자마자 빵 터졌습니다.
    복돌이는 보면 볼수록 귀여움이 철철 ㅠㅠ 앞다리 벌린 사진에서 저도 모르게 우쮸쮸쮸 ㅎㅎ

    2011.11.24 13:5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ㅎㅎㅎ
      앞다리 벌리고 있는게 놀 준비하는 겁니다.^^
      저러다가 막 하늘로 뛰어오르곤 하죠.^^

      고맙습니다.^^

      2011.11.24 19:32 신고 [ ADDR : EDIT/ DEL ]
  10. 정말 똑똑하게 생겼습니다.
    너무너무 귀엽네요~~

    2011.11.24 13:5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1. 참~ 친근한 모습의 복식이네요^^
    복식이가 추운겨울을 따뜻하게 지냈으면 좋겠네요~~

    2011.11.24 14:1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러게요.^^
      오늘 정말 추웠는데 괜찮은지 모르겠어요.^^;;;

      고맙습니다.^^

      2011.11.24 19:33 신고 [ ADDR : EDIT/ DEL ]
  12. 볼수록 듬직하다니깐요.
    울 작은애가 보면
    그 앞에서 떠나지 않을 듯 해요^^

    2011.11.24 14:21 [ ADDR : EDIT/ DEL : REPLY ]
  13. 저 자세가 '놀아줘~'자세군요. ㅎㅎ

    "복식아, 감기 걸리지 말고 이 겨울 잘 나거라~~ " ^^

    2011.11.24 15:2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4. 놀아주기를 기다리고 있는것 같네요 ^^ 정말 귀엽네요 ~ ^^
    행복하고 즐거운 시간되세요 ~ ^^

    2011.11.24 18:4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좀 많이 기다렸어요.^^
      대신 기다린만큼 많이 놀아줬지요.^^

      고맙습니다.^^

      2011.11.24 19:34 신고 [ ADDR : EDIT/ DEL ]
  15. 개 귀엽네요..ㅎㅎ 잘보고 갑니다..ㅎㅎ

    2011.11.24 20:1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6. 비밀댓글입니다

    2011.11.24 21:39 [ ADDR : EDIT/ DEL : REPLY ]
    • ㅎㅎㅎ
      평소에도 생각이 나죠.^^
      하지만 이렇게 마당이 없는 집에서는
      개를 키우기는 힘들더라구요.^^
      더군다나 아파트 같은곳에선 이웃이 계시므로
      생각도 못하죠.^^

      고맙습니다.^^

      2011.11.29 11:36 신고 [ ADDR : EDIT/ DEL ]
  17. 제가 놀아주고 싶네요..ㅎ

    2011.11.24 22:1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8. 놀아주기 기다리는 자세가 참 재미있네요ㅋ
    잘보고갑니다~

    2011.11.25 00:1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9. 요런 점이 사랑스럽죠^^

    2011.11.25 01:0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0. 격하게 놀아주는군요^^

    2011.11.25 04:1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1. 이미 혼자 잘놀고있는듯 한데요....ㅋㅋㅋ

    2011.11.25 10:4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