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야기2012.11.20 09:54

 

16-08-10
16-08-10 by Βethan 저작자 표시비영리변경 금지

 

 

 

 

 

 

만일이라는 집 

 

 

 

어떤 사람이 친구와 낯선 마을에 도착하여 살 만한 집이 있는지 알아보기로 했다.

친구가 무너진 폐가를 가리키며 그에게 말했다.

 

 

"저 집을 보게. 만일 저 집에 지붕이 있다면 꽤 근사하겠지? 그리고 그 지붕 아래 방이 하나 더 있다면 내가 들어가서 자네와 함께 살 수도 있을 텐데."

 

 

이 말에 그가 대꾸했다.

 

 

"참 좋은 생각일세. 만일 우리가 '만일' 안에 들어가서 살 수만 있다면 말이야."

 

 

 

 

 

발췌 : 앞서가는소수/IT,기획,전략,조직관리,역량,리더쉽,CMM,PM,CRM,CIO - 시삽메일

참고도서 : 루미의 우화 모음집(루미, 아침이슬)

 


루미의 우화 모음집

저자
루미 지음
출판사
아침이슬 | 2010-03-10 출간
카테고리
시/에세이
책소개
유네스코 지정 시인 루미의 시공을 뛰어넘는 지혜가 빛나는 우화!...
가격비교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의욕 있는 학생  (18) 2012.11.29
참된 너그러움  (22) 2012.11.26
만일이라는 집  (24) 2012.11.20
시도는 좋았어요  (24) 2012.11.05
불량배와 맞서다  (40) 2012.10.19
교육의 역할  (18) 2012.10.18
Posted by 복돌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