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상다반사2012.04.12 07:00








복식이 2세 구경오세요.^^





 




복식이의 2세입니다.^^

찜보(풍순이)와의 사이에서 낳은 강아지가 아닌...--;;;

이름모를(?) 누렁이와의 사이에서 나온 강아지입니다.^^

 

어제 방문한 이웃님댁에서 무럭무럭 자라고 있습니다.^^

원래 복식이를 주신 분이기도 하셔서 이번에는 복식이의 새끼를 드리게 된거지요.^^

누구보다 잘 키워주실 분이라 마음이 놓입니다.^^

 

 


 



 

1초도 가만히 있지 않는 성격입니다.^^

올듯 말듯 오지도 않구요.^^;;;

제가 누군지 모르니 그럴수 밖에 없기도 합니다.^^

 

 



 



 

아~놔~~!!! 놓으란 말이야~~

 

 


 




 

참 순하게 생겼지요? ^^

생긴것과는 달리 엄청 번잡스런 녀석입니다.^^;;;

 

 


 



 

나 갈거야~~

그러니 붙잡지 마셈~~

 


사진 겨우 몇 장 찍었네요.^^;;;

워낙 잽싼 녀석이라 그새 도망가버렸거든요.^^

무럭무럭 건강하게 자랐으면 좋겠습니다.^^





※ 참고로 복식이는 아래 글을 클릭하시면 보실수 있어요 ^__^

2012/03/26 - [일상다반사] - 농사준비로 바빠질수록 심심해지는 복식이 ^^

2012/03/15 - [일상다반사] - 복식이 질투심 폭발한 날 ^^;;;

2012/03/06 - [일상다반사] - 상념에 젖은 복식이와 들판의 냉이 ^^







Posted by 복돌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복식이의 사생활이 좀 실망스럽군요, 흠흠.. ㅎㅎㅎ

    아빠의 인생(개생?)은 그렇더라도, 새끼는 건강하고 밝게 자라길 바랍니다. ^^

    2012.04.12 11:5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ㅎㅎㅎ
      저도 복식이에게 초큼은 실망했습니다.^^;;;
      그래도 복식이 2세들은 귀여워요.^^

      2012.04.13 14:52 신고 [ ADDR : EDIT/ DEL ]
  3. 이제 정말 봄이 오려나,
    날씨가 완전 화창하네요.
    오늘도 행복한 하루 보내세요^^

    2012.04.12 12:5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복식이랑 닮은듯 안닮은듯....ㅎㅎ
    어제 휴일이여서 그런지 월욜같은 목요일같아요...

    2012.04.12 13:2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에고...너무 귀여워요.......
    아.......

    2012.04.12 14:1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복식이 2세 무럭무럭 건강하게 자라길 바랍니다

    2012.04.12 16:0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7. 좋은 포스팅 잘 보고갑니다.^-^

    2012.04.12 16:3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8. 사진 보고 있으니 정겹고 편안한 느낌이 듭니다^^

    2012.04.12 16:4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9. ㅋㅋ 복식이 복덩어리처럼 귀여운데요

    2012.04.12 17:2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0. 나 잡지마셈~ 이러는것 같아요 ㅋㅋㅋㅋㅋ
    씩씩하게 크거라~

    2012.04.12 17:3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1. 귀엽고 아주 순하게 생겼네요^^

    2012.04.12 17:3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2. 비밀댓글입니다

    2012.04.12 19:51 [ ADDR : EDIT/ DEL : REPLY ]
  13. 한눈에 믹스견으로 확인이 되는 털 색갈입니다 ㅋㅋ

    2012.04.12 20:3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4. 복식이2세 잘 보고 갑니다.

    2012.04.12 20:5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5. 강아지가 강아지스럽게 잘 생겼네요...
    열심히 돌아다녀야 건강하겠지요.. 건강하게 잘 자랄 수 있기를 바랍니다.. ^^

    2012.04.12 21:1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ㅎㅎㅎ
      한시도 가만히 있지 못하는 걸로 봐서
      엄청 건강한듯 하더라구요.^^
      고맙습니다.^^

      2012.04.13 14:56 신고 [ ADDR : EDIT/ DEL ]
  16. ㅎㅎㅎ 통통하니 너무 귀여운 녀석인걸요?
    인물.. 아니 견물도 좋~~습니다^^
    표정만 봐도 옆에서 같이 장난치며 한참을 놀고 싶게 만드는군요~
    건강하게 무럭무럭 잘 자라길 바랍니다^^

    2012.04.12 21:3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다리가 튼실하게 클것 같지요? ^^
      견물이라는 말씀이 참 재밌습니다.^^
      고맙습니다.^^

      2012.04.13 14:56 신고 [ ADDR : EDIT/ DEL ]
  17. 넘 귀엽네요~ 건강하게 잘 자랐음 좋겠습니다 ^^

    2012.04.13 00:2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8. 복식이와 아주 닮은 것 같습니다.
    요즘 날씨도 따땃하니 강아지 한테는
    천국이겠네요...^^
    덕분에 잘 보았습니다.

    2012.04.13 04:3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털 색깔이 많이 닮은것 같더라구요.^^
      말씀처럼 따뜻한 날에 태어나서 다행이더라구요.^^
      고맙습니다.^^

      2012.04.13 14:57 신고 [ ADDR : EDIT/ DEL ]
  19. 아구구~~순해 보여요

    2012.04.14 15:4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0. 아이고 귀여워! ㅠ_ㅠ 저 순진한 눈망울로 앞으로 온갖 말썽을(!) 씩씩하게 피우리라 생각하니 웃음이 나네요~ 큭큭
    너무 혼내지마시고 많이 귀여워해주세요 (^^)

    2012.04.16 15:3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녀석 심하게 활기차더라구요..^^
      한시도 가만히 안있는것이....복식이 보다는 욘석 할아버지인 복돌이성격에 가깝더라구요..^^

      2012.04.16 16:20 신고 [ ADDR : EDIT/ DEL ]
  21. 당신은 내가 당신의 기사를 읽는 즐길 놀라운 블로거입니다

    2012.08.03 01:01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