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집 음식2011.01.06 07:30








새우 눈 튀어나올만큼 맛있는
다래향 황기해물칼국수^^










  

전에 자주 다니던 해물탕집이 다래향 황기해물칼국수로 바뀌었습니다.

제천 의림지 방향에 있는 음식점입니다.^^

물론 해물찜과 해물탕도 같이 합니다.

아마도 쥔장께서 바뀌신 듯 합니다.

새로운 집이 생겼으니 한 번 맛을 보러 가야겠죠??

아마도 칼국수가 전문인 듯 하니 칼국수로다가...^^

 

해물칼국수 2인분씩 두 개, 총 4인분과 만두 1인분을 주문해봅니다.

칼국수가 준비되기 전에 보리밥을 주십니다.

완전 꽁보리밥입니다.^^

입안에서 톡톡 터지는 맛이 일품입니다.^^

아삭아삭 씹히는 배추맛과 아주 잘 어울립니다.

살짝 입맛을 돋우는 정도의 양이 나옵니다.




 


  

열무김치입니다.

맛이 딱 알맞게 들었습니다.

이따가 칼국수와 같이 먹으면 정말 맛있을것 같습니다.^^

 




  

겉절이입니다.

아침에 준비해 둔 겉절이가 아닌것 같습니다.

주문과 동시에 양념장에 무쳐나온 진짜(?) 겉절이 같습니다.

고춧가루 양념을 한 샐러드에 가깝습니다.

겉절이의 최고봉인듯...^^

제가 먹어 본 칼국수 집 겉절이 중에 쵝오라고

말하고 싶을 정도로 신선하고 상큼한 맛입니다.

 



 

  

육수를 갖다 주십니다.

보기에는 새우 두마리만 동동 떠다니는 것 같지만

밑에 무수히 많은 실한 바지락과 조개, 미더덕,굴이 포진하고 있습니다.^^

가게 안 수족관에 해물들이 보입니다.

수족관에서 바로 건진 아이들이라 그런지 싱싱하고 맛이 좋습니다.

 

육수에 황기를 넣었다고 하십니다.

생각했던 것처럼 한약냄새가 나는 것이 아니고

딱 알맞게 잡내만 없애줄 정도의 향이 간간히 느껴집니다.

그래서 그런지 칼국수 국물이 뭐라 표현하기 힘든데 아주 맛있습니다.^^

 




 

  

생칼국수 2인분의 양입니다.

끓이고 나면 배터질정도가 됩니다.^^;;;

주황색의 저것은 당근인 줄 알았으나 단호박이었습니다.

국물과 함께 끓이다 보면 단호박이 녹을 정도가 되는데 요때

건져 먹으면 매우매우 맛있습니다.^^





 

 

 칼국수를 육수에 투하합니다.

이제 칼국수가 익기만을 기다려봅니다.

보글보글 언능 끓기만을... 간절히 ...^^;;;





 

 

 칼국수가 끓어 오릅니다.

면이 우동면처럼 도톰해서 푸~욱 끓어오를때까지 기다립니다.

면에 무엇을 넣었는가는 모르지만

한참 끓이면서 먹어도 잘 퍼지지 않았습니다.

아마도 이집의 노하우겠죠??





 

  

드뎌 새우 눈이 튀어나올만큼 맛있는 칼국수가 완성되었습니다.

칼국수를 좋아해서 칼국수 집 많이 다녀보았는데

제 갠적인 생각으로는 이 집 칼국수 맛이 제일 좋았습니다.

국물이 시원하고 해물이 싱싱하고 면발이 탱글탱글했습니다.

이 집 관계자는 아닙니다.^^;;;

걍 오랜만에 입맛에 맞는 맛집을 찾은것 같아 기분이 좋습니다.^^

 



 

  

만두입니다.

1인분 치고는 양이 꽤 푸짐합니다.

왕만두거든요.^^

칼국수는 요 만두와 먹으면 맛이 더 좋아지는것 같습니다.




 

 

 

아~~하세요.^^

맛있는 만두가 입에 쏙 들어가지는 않습니다.

좀 커서 나눠 먹어야하거든요.^^

 

나중에 진짜 배가 불러서 만두가 한 개 남았는데

서로 못 먹겠다고 하는 바람에...

복식이만 신났습니다.

만두 한 개는 집에서 쓸쓸히 있을 복식이 갖다 주었거든요.^^

복식이도 가족이긴 한데 식당출입이 안되므로...^^;;;

새해를 맞아 복식이에게 줄 개전용 간식도 제법 실한 놈으로 준비해두었습니다.

올해도 건강하게 자라서 할머니,할아버지 좋은 친구 되어주라구요.^^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충청북도 제천시 고암.모산동 | 다래향 황기해물칼국수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복돌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너무 맛있어서 눈이 튀어나왔군요.ㅎㅎ

    2011.01.06 13:3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정말 제 눈이 튀어나올라고 합니다ㅎㅎ
    완전 맛나 보이는데요?
    저도 갠적으로 요런 맑은 개운한 국물을 좋아하거등요!
    해물이 듬뿍 들어있어서 더 시원해 보이공!!
    근데 저 만두... 탐납니다ㅎㅎ

    2011.01.06 13:4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도 요때 너무 맛나서 살짝 눈이 나왔었었다죠..ㅋㅋ ^^
      만두 죠녀석 입가심이 아닌 배채움으로 그득하니 좋았어요..^^

      2011.01.07 13:36 신고 [ ADDR : EDIT/ DEL ]
  4. 헉..! 보기만 해도 정말 시원~할 것 같습니다!!
    이렇게 추운 날 최고의 칼국수 일 것 같습니다!!

    2011.01.06 14:1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언젠가 먹어보고 싶은 칼국수입니다.
    겨울에 딱일 것 같아요.

    2011.01.06 14:1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우와~~ 맛있겠습니다.
    김치는 어느 식당이든 가장 중요한 밑반찬 중의 하나라는..
    김치만 맛있어도 한번 접어주고 들어가죠.

    2011.01.06 15:4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7. 음식에 해물이 들어가면 시원해서 좋아요~
    소한 추위가 매섭습니다. 감기 조심하세요~

    2011.01.06 16:4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8. 오 좋은 곳이네요.
    칼국수 집은
    김치 맛도 중요하던데,
    이 집은 겉절이도 맛있고, 칼국수, 만두
    다 맛있다니
    정말 한 번 가보고 싶은데요,

    2011.01.06 17:5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네...맞아요...칼국수 집에서는 역시 김치가 맛나야..^^
      근처오실일 있으면 들르셔도 괜춘할듯 합니다..^^

      2011.01.07 13:34 신고 [ ADDR : EDIT/ DEL ]
  9. 만두에 칼국수..
    만두에 칼국수...
    만두에 칼국수....

    맛있겠당 ㅠ_ㅠ ㅋㅋㅋ

    2011.01.06 18:3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0. 아직 식전인데,.. 꼬르륵 소리가 나네요~~
    겉절이에 먹으면 완~전 환상일듯..

    2011.01.06 19:3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1. 아.. 전 왜 열무김치가 땡길까요 ㅎㅎㅎ
    음.. 치킨먹구 왔는데..열무김치가 넘 땡겨요,, 이거 원 ㅠㅠ ㅎㅎㅎ ^^

    2011.01.06 20:2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ㅎㅎ 요집 열무도 괜춘하더라구요...^^
      치킨드셨으면 역시 개운한 김치가...ㅋㅋ

      2011.01.07 13:33 신고 [ ADDR : EDIT/ DEL ]
  12. ㅎㅎ 복식이도 새해를 맞아 신났겠는데요.ㅋㅋ
    그런데 만두 뿐만이 아니라 칼국수도 아주 푸짐한 것 같습니다.
    웬간한 부재료는 다 들어간 것 같으니 말이죠.
    거기다 정갈한 느낌까지 나니 더 맛있었을 것 같습니다.
    제 입에 군침이 도는건, 비단 사진빨 때문인 것만은 아니겠지요.ㅎㅎ

    2011.01.06 22:1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제법 큰 만두였는데..녀석에게는 기별이나 갔을까 싶기도 하구요..^^
      네..칼국수가 푸짐하고 맛도 또한 좋았습니다.

      2011.01.07 13:32 신고 [ ADDR : EDIT/ DEL ]
  13. 복식이야말로.. 어부지리로군요.ㅎㅎ 새우를 보니 정말 눈이 튀어나왔습니다. 제천에는 매번 뼈다귀해장국만 먹었는데 다음에 한 번 가봐야겠네요.. 단양 출장을 가야 할텐데....

    2011.01.06 23:3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제법 큰 만두였는데..녀석에게는 기별이나 갔을까 싶기도 하구요..ㅋㅋ
      음..한번 들려보셔도 괜춘하구요....
      단양에도 맛집 참 많아요..^^

      2011.01.07 13:32 신고 [ ADDR : EDIT/ DEL ]
  14. 칼국수에 만두~!! 정말 재가 좋아하는 궁합이예요 ㅋㅋ
    정말 맛있겠다 ㅜㅜ

    2011.01.07 00:4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5. 따뜻한 칼국수가 땡기는 날 이네요
    며칠동안 여행중에 한국음식이 너무나 먹고 싶었는데..
    칼국수를 보니 더 먹고 싶어지네요
    좋은 꿈 꾸세요

    2011.01.07 01:52 [ ADDR : EDIT/ DEL : REPLY ]
    • 해변가다녀온 사진 봤습니다..너무 좋은곳에 가족분들과 다녀오셨더라고요...전 가셨을때 쌓아가신 음식 맛이 정말 궁금해요..~~ 고맙습니다.~

      2011.01.07 13:30 신고 [ ADDR : EDIT/ DEL ]
  16. 칼국수에 만두.....새벽이 이 포스팅을 보는 저는....미칠것 같습니다. 아흙...ㅠㅠ

    2011.01.07 02:3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7. 새우눈뿐만 아니라 제눈도 튀어나오네요. ㅎㅎ 너무 맛나겠습니다.

    2011.01.07 03:1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8. 이야~~ 시원한 칼국수 국물 한사발 하고싶습니다~~~~ ㅎㅎㅎ
    추운겨울에는 역시 따뜻한 국물이죠!! ㅎㅎㅎ
    만두의 속살이 두부가 많은가봅니다~ 넘흐 맛있겠습니다~
    전 두부가 그렇게 좋더라고요~ 호호 ^___^
    복식이 행복했겠습니다~~ㅎㅎ
    저도 밖에나가서 뭐 먹다 남으면 뽀삐생각에 살짝 챙겨온답니다. ㅎㅎㅎㅎ

    2011.01.07 04:0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글쵸..추운겨울에는 역시 따뜻한 국물이 쵝오!@@
      네...두부가 많이 들어가 있더라구요....
      생각보다 크기도 컸습니다...
      복식이...기별은 갔을라나 싶네요..ㅋㅋㅋ

      2011.01.07 13:29 신고 [ ADDR : EDIT/ DEL ]
  19. 아...칼국수가 땡기네요
    어제 저녁은 갈매기살을 먹었어요 ㅎㅎ
    오늘은 칼국수로 저녁을? ^^;;

    2011.01.07 08:5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0. 아! 전 복식이가 부럽네요~
    그나마 남은 만두라도 하나 얻어먹었으니 말이예요~

    2011.01.07 16:0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ㅎㅎㅎ 고맙습니다.~ ^^
      전 사랑맘님 남편분이 부러운데요...요즘 올리시는 다이어트 식단...감탄하고 왔습니다...^^

      2011.01.10 10:36 신고 [ ADDR : EDIT/ DEL ]
  21. 슬로비

    앗~ 요런 칼국수집 어디 없나 살폇엇는데,여기잇엇군요.근데 "다래향~~"어디서 본듯도 하고 낯설기도한데,의림지라면 제가사는곳인데 ..
    위치가 궁금합니다요.ㅎㅎ이제 조은먹거리는 여기에서 해결끄읃~

    2011.01.12 16:09 [ ADDR : EDIT/ DEL : REPLY ]
    • ^^ 예전 몽돌해물탕집이 이렇게 바뀌었더라구요..^^
      시내에서 현대병원사거리 지나서 의림지 가는 방향으로 가다보면 보여요..^^ 아실듯..^^

      고맙습니다.~~(위에 다음지도 참조하세요~)

      2011.01.12 16:18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