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야기2013.12.13 07:00

 

M3A1 Half-Track (1)
M3A1 Half-Track (1) by Dunechaser 저작자 표시비영리동일조건 변경허락

 

 

 

 

 

섬세함의 완성

 

 

 

 

 

 

일류는 디테일에 대한 편집증이 있었다. 완벽을 추구한다. 웬만해서는 만족하지 않는다. 더욱이 품질은 결코 타협하지 않는다. 샤넬을 만든 코코 사넬은, 떠맡은 모든 일에 완전히 빠지지 않으면 죄책감을 느꼈다. 샤넬은 작업의 세세한 부분에 모두 개입했다. <플레이보이>지를 창간한 휴 헤프터도 그랬다. 그는 집착의 화신이다. 어떤 세부 사항도 그냥 넘기지 않았다. 아주 작은 차이점을 바로 잡는 데 엄청난 시간을 들였다. 완벽을 위해서는 마감 시간도 넘겼다. 플레이메이트 사진 한 장을 고르는 데 50분을 버리기도 했다. 직원들에게 철자, 구두점, 콤마의 미묘한 차이점을 설명하려 무려 16쪽에 이르는 메모를 전하기도 했다.

 

 

세계 최고 디자이너 조르지오 아르마니도 완벽주의자다. 패션쇼 소품으로 쓰이는 꽃 장식 하나, 모델 발걸음까지 직접 챙긴다. 아르마니 호텔과 리조트도, 가구와 인테리어는 말할것도 없고 직원 유니폼 디자인까지 관여한다. "뭔가 인생에서 의미 있는 것을 이루려면 가장 작은 디테일에 신경을 써야 합니다. 뭔가 비범한 것을 창조하려면, 가장 작은 디테일에 집요하리만틈 몰두해야 합니다."
 

 

 

 

발췌 : 앞서가는소수/ 기획,전략,조직관리,역량,리더쉽, 자기계발 - 시삽메일

참고 도서 : 오픈 시크릿(한근태, 올림)

 

오픈 시크릿 OPEN SECRET
국내도서
저자 : 한근태
출판 : 올림 2009.03.30
상세보기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세일즈맨의 깨달음  (10) 2013.12.26
구입한 질병  (16) 2013.12.16
섬세함의 완성  (20) 2013.12.13
인내란  (18) 2013.11.22
받기 전에 먼저 주어라  (8) 2013.11.13
사자와 영양의 가정 교육  (6) 2013.10.30
Posted by 복돌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