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상다반사2014. 3. 7. 07:00

 





아~~고기는 구워지고 복식이 마음은 타들어가고...^^


2014/03/06 - [맛집 음식] - 마당에서 고기 구워먹는 계절이 옵니다.^^





 

 

 

복식이입니다.^^

고기 굽는 날 같이 찍은 사진입니다.

2014/03/06 - [맛집 음식] - 마당에서 고기 구워먹는 계절이 옵니다.^^


개들은 후각이 엄청 뛰어나다고 하지요? ^^

명절에 전부치는 냄새에도 민감하던 복식이...

마당에서 삼겹살을 굽고 있으니 마음이 얼마나 타들어갈까요. ^^;;;

 

 

 

 

 

 

 

 

복식아~~복식아?~~

 

"몰러~ 내 이름 부르지도 말어~~지금 내 속이 속이 아니니께"

 

 

 

 

 

 

 

 

"에휴~~ 저 속없는 주인은

또 저렇게 사진찍고 그른다

내가 속이 터져~~~"

 

 

 

 

 

 

 

 

"걍 냄새도 잊을겸 잠자는척이나 해볼까??

아니야 이렇게 앞발 모으고 얌전히 있으면

고기 줄지도 몰라~~"

 

 

 

 

 

 

 

 

잠을 청하려 눈을 감아도 자는 것이 아닌 복식이입니다.^^

고기 줬냐구요?

물론 주었습니다.^^

복식이 순서가 좀 늦었을뿐이지 많이 주었습니다.

그러니 서운해하지 마세요.^^

앞으로 마당에서 고기 자주 구워먹고 복식이도 자주 줄게요.^^

행복한 하루 되세요.^^








Posted by 복돌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무심한듯 모른척하는 그 마음이 느껴지네요 ㅎㅎ
    행복한 하루 되세요^^

    2014.03.07 11:1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포스팅 잘 보고 갑니다 ~~ ^^

    불금되세용 !!

    2014.03.07 11:30 [ ADDR : EDIT/ DEL : REPLY ]
  4. 복식이 잘보고 갑니다.
    즐거운 하루 되세요^^

    2014.03.07 11:4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저도 강아지 키워본 적 있는데. 고기 구울 때 강아지가 너무 불쌍해서. 혼났던 기억이 있어요.
    // 계속 주고 싶어도 엄마가 그러면 배탈난다고해서. ㅠㅠ

    2014.03.07 12:2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강아지들 무언가 원할때 표정 정말
      불쌍하게 짓더라구요.
      연습하나봐요.^^;;;

      2014.03.18 21:20 신고 [ ADDR : EDIT/ DEL ]
  6. 고기냄새 참을려고 버티는 모습이 귀엽네요^^

    2014.03.07 13:0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7. 전에 개키울때 고기냄새만 나면 치근덕 거리던 녀석 쫒아내면 딱 저러고 있었죠...
    간만에 보니 웃기는군요. 잘 보고 갑니다.
    즐거운 하루 되세요.

    2014.03.07 13:2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8. ㅎㅎ 저희도 마당에서 등갈비라도 구우면 그날은 강아지들도 포식 하는 날이죠^^
    행복한 금요일 오후 되시기를..

    2014.03.07 15:1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9. 복식이 너무 귀여워요 ㅎㅎ

    2014.03.07 15:1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0. 복식이가 마음이 넉넉한 주인을 만났네요.
    잘 보고 갑니다. 즐거운 주말되세요.

    2014.03.07 21:0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1. ㅎㅎ고기를 많이 먹었다니...다행입니다.

    에고...두 손 모은 모습...간절해 보여요

    2014.03.08 05:5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ㅎㅎㅎ
      언제 주었냐는듯 엄청 빨리 먹지요.
      제가 있을때는 차마 못먹고 돌아서 가면
      막 먹더라구요.^^

      2014.03.18 21:21 신고 [ ADDR : EDIT/ DEL ]
  12. 일주일 내내 기다리던 주말입니다.
    가족과 함께 친구와 함께 즐거운 주말 만드시고
    다음주를 위한 활기충전도 듬뿍하세요!

    2014.03.08 08:3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3. 고기내음새
    복식이를 아주 그냥 고문하셨군요
    ㅋㅋㅋㅋㅋㅋㅋ

    2014.03.08 11:0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4. ㅎㅎ 자기가 있는 공간에서 고기 굽는 냄새가 났으니 더 먹고 싶었겠지요..
    얼마나 안달나 했을지 눈에 보이네요

    2014.03.08 13:2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5. ㅎㅎ 사진에 있는 표정은 완전 해탈한 표정인데요~

    2014.03.08 15:4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6. 장작 부럽~ ㅎㅎ 복식이가 진돗개 믹스견인가요? 똑똑하게 생겼어요~
    즐거운 주말 되세요~

    2014.03.08 20:5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7. 비밀댓글입니다

    2014.03.09 11:38 [ ADDR : EDIT/ DEL : REPLY ]
  18. 아..구운 고기도 잘 먹나 봅니다..^^

    2014.03.09 19:0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9. 복식이의 표정, 아~ 뭐라고 표현해야 하나요^^

    2014.03.10 02:1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0. 복식이 보니까 해탈한 표정인데요? 고기냄새를 맡고도 저런 표정을 지으려면 얼마나 있어야 하나요ㅎㅎ?

    2014.03.10 17:3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1. 비밀댓글입니다

    2014.03.11 11:02 [ ADDR : EDIT/ DEL : REPLY ]
    • ㅎㅎㅎ
      복식이 잘 있어요.^^
      나름 동네에서 권위(?)도 있는것 같더라구요.
      산책갈때마다 느껴지더라구요.
      고맙습니다.^^

      2014.03.18 21:24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