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상다반사2012.12.24 07:00

 







아버지께서 만드신 식탁 ^^








 

 

겨울은 농한기입니다.^^

날씨가 추워서 농사를 짓고 싶어도 할 수 없지요.^^;;;

물론 비닐하우스 농사를 하시는 분들은 겨울도 바쁘실테지만요.^^

 

 

 

 

 

 

 

그래서 어머니께서 아버지께 엄명(?)을 내리셨습니다.^^

식탁을 만들어달라고 말씀하신거죠.^^

그동안 쓰던 식탁이 낡기도 했고 자리를 많이 차지한다고 불편해하셨거든요.^^

 

 

 

 

 

 

요며칠 집에서 틈틈히 만드신 식탁입니다.^^

주문대로 원탁 모양으로 만드셨네요.

아직은 완성단계가 아니고 나무를 말리는 과정입니다.

나무를 봄까지 말렸다가 칠도 하시고 유리도 얹고 해서 완성하실 모양입니다.^^

새로운 식탁에 앉아서 맛있는 밥 먹는 상상을 해봅니다.^^

 




'일상다반사' 카테고리의 다른 글

딸기와 찐빵 ^^  (68) 2013.01.04
가던 길 되돌아가게 만들었던 폭설 ^^  (56) 2013.01.03
아버지께서 만드신 식탁 ^^  (46) 2012.12.24
눈 벽돌로 만든 집 ^^  (46) 2012.12.21
크리스마스 트리 점등했어요.^^  (58) 2012.12.11
댑싸리로 만든 빗자루 ^^  (42) 2012.12.04
Posted by 복돌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