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강원도2009.09.17 09:1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어머니께 무슨 꽃이냐고 여쭈었더니...칸나라고 하신다...

아~예전에 칸나라는 앨범(요즘은 보기힘든) 겉 표지에 이 꽃이 있던게 생각난다...

사람키만큼 무쟈게 큰 꽃이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영월에도 가을이 완연하다...

코스모스가 바람에 흔들리고 있다...

코스모스는 언제봐도 예쁘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 꽃은 아무래도 메리골드 인 듯..

어머니께서는 사루비아라고 하심^^(어릴적 먹던 깨박힌 긴 과자이름)

뭐라도 좋다..이렇듯 예쁘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호박꽃이 늘어진 듯^^

무슨 백합과의 꽃이라고...

이 꽃도 생각보다 훨씬 크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고추들이 어서어서 말라야지...

아침 저녁 서늘한데 니들이 자리잡고 있어서

찜질을 할 수 없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산 밤을 주워서 간장에 조린 밤 간장조림...짭쪼름 한 것이 아주 맛나다...

밤 조림위의 것은 싸리버섯이라고 재배되는 것이 아니고 산에서만 난다는^^

그냥 먹으면 독해서 설사를 한다고^^

삶아서 물에 며칠 담궈두었다 먹으면 설사도 안하고 맛도 아주 좋아진다는...

쫄깃쫄깃한게 닭고기 씹는 느낌이다

밭에서 자란 부추를 쓱베어서 얼른 부쳐낸 부추전...캬~막걸리 생각이 절로..^^

며칠 전 캐낸 송이버섯을 보관해두셨다가 자식들이 오니 모두 꺼내어오셨다...

어머니표 불고기에 숭숭썰어서 볶아먹었다...아~ 또 먹고싶다...ㅋㅋ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요 녀석은 사람보고는 절대 짓지 않는다...

이 동네 단 한 사람...윗집아주머니가 농담으로 된장바른다고 ^^;;하신이후로

그 아주머니만 보고 짓는다...ㅎㅎ

가끔 나비랑 산짐승을 보고도 짓는다...

알고보면 영특한 녀석..복돌이^^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강원도 영월군 주천면 | 영월 황토방
도움말 Daum 지도

'여행 > 강원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영월 동굴 생태관 - 고씨동굴  (13) 2009.09.22
영월 황토방 ..과일  (23) 2009.09.18
영월 황토방 ..가을꽃  (13) 2009.09.17
제천 기적의 도서관  (12) 2009.08.31
영월 황토방의 가을준비  (24) 2009.08.26
영월 황토방 여름휴가 (2)  (16) 2009.08.19
Posted by 복돌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번주엔 찜질방이라도 가야 겠어요...ㅜㅜ

    2009.09.17 12:4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어제 자전거를 타고 지나가는데요, 코스모스가 잔뜩 피어있더군요. ^^
    가을인걸 깜빡 잊고 있었어요. ^^

    2009.09.17 13:1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렇죠....ㅎㅎ 뒤돌아 봤더니..가을이더라구요...
      이제 추석 지나면 더하겠죠..ㅎㅎㅎ^^

      2009.09.17 13:51 신고 [ ADDR : EDIT/ DEL ]
  3. 좋은글 잘보고 갑니다.
    고맙습니다.
    멋지고 좋은 하루 되시길 바랍니다.

    2009.09.17 14:5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와~!! 싸리버섯에 부추전에 송이버섯까지 완전 맛있겠습니다.
    저도 버섯을 참 좋아합니다. 어릴때 밤나무버섯, 참나무버섯 등등 참 많이 먹었는데
    밤나무버섯이 탕에 넣어먹으면 정말 맛있더라구요.

    2009.09.17 19:3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송이버섯 냄새가 여기까지 전해져 오는 듯 합니다. ^ ^

    2009.09.18 00:1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ㅎㅎ 그렇죠...향으로 먹는 ... 구하기도 참 어려운...^^ 저도 향이 생각나네요...

      2009.09.18 09:39 신고 [ ADDR : EDIT/ DEL ]
  6. 이밤에 부추전과 송이버섯이라니.. 안그래도 배고픈데 큰일났습니다.
    저는 자연산 송이버섯을 한번도 못먹어 봤네요 이 나이 먹도록..
    워낙 귀하고 비싸니 엄두를 못냅니다.

    블로그 잘 보고 갑니다.~

    2009.09.22 23:14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도 송이를 사먹는건 엄두를 못내요..ㅎㅎㅎ
      아주 산골이라서...하루종일...헤매다 보면 겨우
      하나둘씩 발견하곤 합니다...^^
      최근에 영월에 캠핑가셨던듯 한데..근처 산을 뒤져보시면 가끔(아주 간혹..ㅎㅎ) 있습니다...^^

      2009.09.23 09:41 신고 [ ADDR : EDIT/ DEL ]
  7. D. : 여기에 있기 때문에 많은 도움이 것들을이 사이트를 좋아

    2012.12.04 23:00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