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강원도2009.11.06 09:17


콩 고르기...

가을에 수확한 서리태 콩...쥐눈이 콩이라고도 하던데...안이 초록색으로 몸에 좋다능..

약간 찌그러지고 못난 놈을 골라 내시는 어머니

어머니랑 콩 고르며 이런저런 얘기하는게 나에겐 커다란 기쁨^^

저녁에는 고추 꼭지를 따는데 이넘이 어찌나 맵던지 눈물콧물 쏙 뺐다^^;;




 































티스토리 2010 달력사진 공모





모든 꽃을 좋아하시는 어머니...

가을이라 마당 곳곳에 국화가 지천이다...

단풍도 들고...예쁘다..^^





 



 








사람들이 몸에 좋아라 하는 가시오가피...

열매가 잘 익었다...얼핏보면 포도 같이 맛나 보이지만 실상은 아주 쓰다...^^

술 담그신다고^^ 아버님, 어머님은 술을 한 잔도 안하시는데 집안에는 더덕,매실,오가피 등등의 술이 많다...

또 이상한건 그 술이 잘 없어진다는 것^^...ㅎㅎ

사람들이 오면 들고 가기도 하고 따서 먹기도 하고...그 재미에 담그시는 듯 싶다...






 

 

배추 모종을 보관해 두었던 곳^^

우연히 씨가 떨어져서 황토방 앞에 저렇게 왕배추가 되었다...

파리, 벌과도 잘 싸우고 가만 있지 못하는 복돌이녀석이 이 배추는 건들지 않는다...

이상하지?? 아마 자기가 가장 좋아라하는 할아버지께서 아끼시는가 싶어서 그런지..

아님 몰래 먹어봤는데 자기 입맛에 맞이 않았는지도^^





 



 


 

아이들한테 좋다고 펄쩍뛰면서 덤비면 애들이 기겁을 하니...

나름 눈치를 보며 땅에 납작 붙어있는 녀석...

눈치를 봐서 괜찮다 싶으면 다시 펄~쩍 뛴다...

사진 찍게 가만 있으랬더니 나름 의젓하게 포즈도^^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강원도 영월군 주천면 | 영월 황토방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복돌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가시오가피열매는 처음 보는듯 합니다...언제 술한잔 얻어먹어로 가야겠는데요...ㅎㅎ
    사진중에 지게는 사용하는게 아니라 정원에 꾸며놓으신듯 합니다... 어머님께서 센스가 있으신데요...^^

    2009.11.06 10:4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도 가시오가피, 산수유..이런것들이..겨울바로 전에 난다는 것을 실제로 보고서야 알았어요^^

      캬~~ 술한잔 좋죠...ㅋㅋ 그런데 전 진짜 술 딱 한잔먹으면 만땅이예요..ㅎㅎㅎㅋㅋㅋ

      2009.11.06 22:19 신고 [ ADDR : EDIT/ DEL ]
  2. 그래도 눈치가 있내요. 우리 진돌이는 눈치 없이 마구 짖어대고 들이대서 매일 혼나는데..ㅎㅎ

    2009.11.06 12:3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어머님이 무척 건강하시죠... 이렇게 좋은 곳에서 사시니.. 진돌이 애정표현이 너누 심했다아....

    2009.11.06 12:5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나중에는 꼭..

    저렇게 마당에서 한마리 길러보고 싶어요..

    콜리나 리트리버로 ^^;;

    2009.11.06 16:0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아...리트리버....고녀석들 너무 순하고 똑똑하다던데...
      실제로 본적은 별로 없네요..^^

      펄쩍이며 저에게 달려오는 모습이 생각나네요..^^ ㅋㅋㅋ

      2009.11.06 22:07 신고 [ ADDR : EDIT/ DEL ]
  5. 정말 이젠 가을마저도 가는 분위기네요.
    마음이 우리의 시골로 달려가는 느낌입니다.

    2009.11.06 21:1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네....언제가 갈때마다 늘 같은 모습으로 기다려주니...
      그만큼 고마울수가 없어요^^

      2009.11.06 22:03 신고 [ ADDR : EDIT/ DEL ]
  6. 가을풍경속으로 풍덩...!!
    복돌이님 편안한 밤되세요~

    2009.11.06 23:2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7. 이곳에서 스멀스멀 가을이 피어오릅니다^^
    주말 즐겁게보내세요^^

    2009.11.07 10:4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8. 황토방 뜨락에 저렇게 소담스런 꽃이 피었군요.
    예쁩니다.^^

    2009.11.07 18:0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어머님께서 꽃 화분을 무척이나 좋아하세요..ㅎㅎ
      그러면 안되지만..국도(길가)나..뭐 그런데서 이쁜꽃을
      보시면 욕심을 내곤 하시죠...^^

      2009.11.09 12:19 신고 [ ADDR : EDIT/ DEL ]
  9. 정겨운 모습입니다........
    아주 이쁜 이야기들.....^^

    2009.11.08 12:4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0. 저희 어머니도 꽃이라면 정말 가리지 않고, 다 좋아하시는데 말이죠.
    글을 읽으며 어머니 생각이 나더군요.
    거기다 귀여운 복돌이를 보니 머리를 한번 쓰다듬어 주고 싶어집니다. (개를 워낙 좋아하다 보니)
    그래서인지 집에 있는 캔디(시츄를 키우고 있답니다)가 또 생각이 나네요.

    글 하나 읽으면서 여러 생각을 참 많이하죠? ^^ ㅎㅎ
    잘 보고 갑니다.

    2009.11.09 18:0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 저도 님글을볼때마다..아니 님 아이디를 볼때마다...표고, 송이..석화..등등등...ㅋㅋㅋ
      농담인거 아시죠..^^

      캔디녀석 활발할듯 해요...(괜히^^)

      행복하세요^^

      2009.11.09 22:18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