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집 음식2013.08.20 07:00

 





정겨운 재래시장 먹거리 ^^




 

 

 

재래시장 근처에 볼일이 있어서 갔다가 사온 먹거리들 입니다.

보통 마트만 다니고 재래시장은 갈 일이 많지 않은데요.

오랜만에 시장에 가니 재미있고 좋더라구요.^^

 

일명 '꿀떡'입니다.

입에 넣으면 설탕물이 쭉~~하고 나오는 맛있는 떡이지요.

2천원입니다.^^

 

 

 

 

 

 

 

 

잡채입니다.^^

양이 어느정도인지 잘 표현되지 않았는데요.^^;;;

좀 넉넉하게 두 번 정도 식탁에 올라갈 정도의 양입니다.

5천원입니다.

가격은 조금 나가지만 집에서 잡채 만들 생각하면 괜찮은것 같네요.^^

 

 

 

 

 

 

 

 

김치부침개입니다.

한 장에 천원씩 판매하는데요.

잡채를 샀더니 덤이라고 2천원에 3장 주십니다.^^

 

 

 

 

 

 

 

 

 

요렇게 잘라서 먹으니 매콤하면서도 자꾸 당기는 맛이 납니다.^^

아이들도 맵다면서 잘 먹네요.^^

 

 

 

 

 

 

 

 

시장에서 결코 놓칠수 없는 떡볶이입니다.^^

1인분 2천원이네요.^^

시장인심이라 그런지 넉넉하게 주십니다.

 

 

 

 

 

 

 

떡볶이의 친구 튀김입니다.^^

세 개에 천원이라 김말이 두개,오징어 한개 샀네요.

떡볶이의 단짝친구인 오뎅(어묵^^)은 국물이 있는 관계로 패쑤했습니다.^^

 

 

 

 

 

 

 

 

 

 

두부입니다.^^

두부만 전문으로 파는 집인데

보통 마트에서 사는 두부의 두 배가 조금 넘는 크기입니다.

1,500원이네요.

미국산 콩입니다.

국산콩이 두말하면 잔소리로 좋지만 그러자면 두부값이 많이 비싸질것 같네요.^^

 

 

모두 집에서 해 먹으면 좋을 음식들이겠지만

이렇게 더운 날은 집에 있는 사람을 위해서도

요렇게 음식을 사와서 먹는것도 나쁘지 않겠네요.^^

 

오랜만에 재래시장에서 즐거운 장보기 였습니다.^^







Posted by 복돌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