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상다반사2010.06.22 08:00







피아노 학원 선생님의 소중한 선물^^










 

아이들 둘이 같은 피아노 학원에 다니고 있습니다.

 

선생님께서 혼자서 하시는데

나름 열심히 지도해 주시는 것 같고

또 선생님이 곧 원장님이시라 ^^;;

바쁘시지만 아이들한테 일일이 신경도 더 써주시는 것 같기도 합니다.^^

 

학교앞 정문에 위치한 학원이라 규모는 작아도

오후 시간이 되면 아이들로 꽉차곤 합니다.

 

혼자서 벅차실 것 같기도 하지만

피아노의 특성상 수업 조금 해주시고

나머지는 아이들의 연습이 더해져야 하므로

나름대로 규모있게 진행되는 것 같더라구요.^^

 

처음에 근처에 커다란 음악학원(바이얼린 등등 모두 가르쳐 주시는)으로

다니다가 이 학원으로 다시 다시는 아이도 여럿 있더라구요.

크다고 다 좋은건 아닌듯도 합니다.^^

 

오늘은 피아노 학원 선생님께서

아이들 둘의 생일 선물을 주셨습니다.

선물이 작아서 미안하다고 하시면서 주셨다는데

선물에 크기가  어디 있겠습니까...

그저 감사할 따름이죠.

아이들에겐 더 없이 소중한 선물입니다.

얼굴에 웃음꽃이 피어서 왔더라구요.^^

 

큰 아이에게는 예쁜 꽃 종이비누를

작은 아이에게는 큐브를 주셨답니다.

 

아이들을 가르치셔서 아이들이 뭘 좋아하는지

잘 파악하고 주신 선물인 듯 합니다.

 

아이 둘을 같이 보낸다고 학원비도 초큼 깎아주시기도 하시는데...^^;;

감사히 생각하고 아이들이 싫다고 할 때까지 열심히 보내려구요.^^










Posted by 복돌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훈훈한 이야기에, 멋진 선물입니다^^

    2010.06.22 08:3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정이 넘치시는 선생님이시군요..

    2010.06.22 12:56 [ ADDR : EDIT/ DEL : REPLY ]
  3. 오옷..!! 정많으신 너무 좋으신 선생님이네요~

    2010.06.22 13:2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오~ 좋은 선생님이네요^^

    2010.06.22 14:0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피아노 학원 원장선생님이 마음이 따뜻하신 분 같아요 ^ . ^

    저도 어렸을때 피아노 학원 선생님께서 금요일마다 음악문제집(?)을 풀때마다
    잘풀면 캔디를 받았었던 기억이 나네요 ^^

    2010.06.22 14:05 [ ADDR : EDIT/ DEL : REPLY ]
    • ^^ 맞아요....어릴때 좋은 기억은 참오래가는듯 해요...
      저도 너무너무 고맙게 생각하고 있어요..^^

      2010.06.22 17:34 신고 [ ADDR : EDIT/ DEL ]
  6. 정말 좋으신 샘이시네용... 저도 초딩때 좋은 피아노 선생님을 만나서 여지껏 그 기억을 잊지 못하고 있는데...따님들도 좋은 샘으로 남을 것 같네용....ㅎㅎ

    2010.06.22 14:3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맞아요, 제가 너무 고마워요~~
      큰녀석은 여자이이이고, 작은녀석은 남자 아이예요..^^

      2010.06.22 17:33 [ ADDR : EDIT/ DEL ]
  7. 학교에서건 학원에서건 가까운 이웃 사이에서 조차 다툼이 잦은 요즘 같은 때에 보기 드문 좋은 선생님인 것 같아요. 정말 좋은 선생님이네요. ^^

    2010.06.22 14:4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맞아요...항상 아이들은 걱정이 많은데....좋은분 만난거 같아서 한시름 놓고 있어요..^^

      2010.06.22 17:29 신고 [ ADDR : EDIT/ DEL ]
  8. 이웃집 애들 데리고 가면 더 깍아줘요..ㅎㅎ
    울애들 둘이 영어학원 보내면서 친구 둘 데리고 갔었거든요..ㅎㅎ

    2010.06.22 15:1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