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상다반사2014.04.28 07:00






황토방 꽃과 고사리 말리기




 

 

 

 

명자꽃입니다.

올해도 예쁘게 피어주었네요.

 

 

 

 

 

 

 

 

튤립입니다.

아직 활짝 피진 않았네요.

 

 

 

 

 

 

 

 

 

배꽃입니다.

하얗고 소담스럽습니다.

 

 

 

 

 

 

 

 

꽃잔디입니다.

꽃잔디 속에 핀 민들레가 봐달라고 하는것 같습니다.

 

 

 

 

 

 

 

 

산에서 따온 고사리입니다.

한 번 삶아서 이렇게 잘 말려두면 오래 보관이 가능합니다.

맛있게 먹을 수 있을것 같습니다.

 

 

행복한 하루 되세요.









'일상다반사' 카테고리의 다른 글

황토방 꽃 ^^  (46) 2014.05.23
부농의 고양이 우비아가들  (28) 2014.05.22
황토방 꽃과 고사리 말리기  (50) 2014.04.28
부농의 고양이 우비와 새끼냥이들  (62) 2014.04.25
집에서 교복 빨기 ^^  (50) 2014.04.21
황토방 봄꽃들 ^^  (56) 2014.04.14
Posted by 복돌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고사리 캐다가 말려 먹으면 좋죠
    뭉글 뭉글한 것만 따다가 먹습니다

    2014.04.28 13:5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오~ 정말 꽃이 예쁘게 피었네요..

    2014.04.28 14:1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4월의 마지막 주 월요일이네요 ^^

    오늘은 날씨가 비도 내리고 쌀쌀하네요~

    그래도 즐거운 하루 보내시공

    포스팅 잘 보고 갑니다 ^^

    2014.04.28 15:03 [ ADDR : EDIT/ DEL : REPLY ]
  5. 고사리 말리는 모습은 이렇군요~ㅎㅎ 처음 봤네요.. 먹어보기만 하고...

    2014.04.28 15:3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이렇게 잘 말렸다가 가을 즈음에 물에 불려서 볶아먹으면
      참 맛있더라구요.
      고맙습니다.^^

      2014.04.30 12:40 신고 [ ADDR : EDIT/ DEL ]
  6. 사진도 화사하게
    참 잘나왔습니다요.

    2014.04.28 16:3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7. 예쁜 곳들 구경 잘했습니다~~d^^b

    2014.04.28 16:4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8. 아.. 고사리가 저렇게 말려지는군요!!
    어머니가 고사리를 주시면 밥에 비며먹기 바빴는데..
    고사리 보니까 반갑네요.ㅎ

    2014.04.28 17:0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고사리 자체의 독성분이 있어서 꼭 물에 삶은 뒤
      말려야한다고 하십니다.
      고맙습니다.^^

      2014.04.30 12:40 신고 [ ADDR : EDIT/ DEL ]
  9. 잠시 인사드리고 갑니다`
    편안한 저녁시간 보내세요`

    2014.04.28 17:1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0. 좋은 사진 잘봤습니다.
    다만 이제는 예쁜 사진을 봐도 예쁜 것 같지는 않네요.
    죄송합니다.

    2014.04.28 20:1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1. 비밀댓글입니다

    2014.04.28 20:23 [ ADDR : EDIT/ DEL : REPLY ]
    • 봄부터 가을까지는 시장에 많이 안가시는것 같아요.
      겨울철에는 채소가 없으니 많이 가시지만요.
      고맙습니다.^^

      2014.04.30 12:42 신고 [ ADDR : EDIT/ DEL ]
  12. 예쁜 꽃 잘 보고 갑니다. 늘 행복하세요^^

    2014.04.28 23:4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3. 고사리 말리는것을 보니 벌써 식욕이 생기는건 왜일까요^^

    2014.04.29 06:3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4. 꽃을 보고 있으면 언제나 미소가 지어지는 것 같아요. 찾아오는 나비들도 그런 표정일까요? ^^
    날이오면 피어나는 꽃들처럼 인생에도 기다리면 예쁨이 왔으면 좋겠네요.

    2014.04.29 09:0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5. 배꽃과 꽃잔디 너무 예쁜데요~^^

    2014.04.29 09:5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6. 정말 예쁘네요~ ^^
    덕분에 잘 보고 갑니다~~

    2014.04.29 10:1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7. 전 아직까지 나물 요리를 잘 못하겠어요 콩나물만 주구장창 먹네요 ;;;;;

    2014.04.29 11:3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8. 이렇게 직접 채취해서 말리는 고사리
    정말 귀한 음식이네요.

    2014.04.29 13:0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9. 꽃잔디 속에 민들레가 펴있으닌까 유난히도 예뻐보이네요^^

    2014.04.29 13:2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0. 고사리 다 말려지면 참 맛있겠네요 ㅎㅎ

    2014.04.29 16:0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1. 고사리를 직접요?
    예전에 아버지가 산에서 고사리며 송이를 따온게 아직도 기억에 나요. 얼마나 맛있던지...
    지금은 그 맛이 안나니 어찌 된건지~

    2014.04.30 10:05 [ ADDR : EDIT/ DEL : REPLY ]
    • 요즘 한창 고사리따러 다니시더라구요.
      직접 따서 먹으면 이상하게 맛있게 느껴지네요.
      고맙습니다.^^

      2014.04.30 12:44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