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집 음식2012. 2. 21. 07:00







10년전 맛집 그대로 ^^
-.수안보 향나무식당








10년 전에 몇 번 가봤던 수안보 향나무식당입니다.

수안보 입구에 들어서면 여러 맛집이 많이 있지만

동네분의 말씀을 듣고 약간은 안쪽에 위치한 향나무식당을 찾아가게 되었죠.^^

오랜만에 생각이 나서 아이들을 데리고 다시 가 봤네요.^^

건물 외관등만 깨끗하게 새단장 되어 있고 그 자리 그대로 있네요.^^

 

 


 

 

10년 전에는 향나무정식이 7천원쯤 했던 기억이 납니다.^^

지금은 13,000원이네요.^^

일반 찌개류가 6천원인 요즘을 생각하면 그닥 많이 오른것도 아닌듯 싶네요.^^;;;

 

 


 

 

점심 시간과 저녁 시간 사이에 방문한지라 아직 손님이 많이 없습니다.^^

말끔히 정리된 식탁들이 있어서 깨끗한 느낌이 드네요.^^

조금 있으면 저녁 손님들로 북적거리겠죠? ^^

 

 


 

 

이 곳에서는 두부를 직접 만든다고 하십니다.^^

밖에 위치한 여러 주방기구들이 아마도 두부를 만드는 기구들인 아닌가 싶네요.^^

손두부...맛이 기대됩니다.^^

 

 


 

 

반찬이 많아도 별로 먹을게 없는 식당이 있는가 하면

반찬 한가지, 한가지가 모두 맛있는 식당이 있습니다.^^

이곳은 반찬 한가지,한가지가 모두 맛있었습니다.^^

 

더덕무침과 도토리묵이 특히 맛있었습니다.^^

별것 아닌듯 무심히 보이는 돌나물,버섯볶음,마늘쫑 볶음...

모두 모두 입에 착착 붙는 맛을 지녔습니다.^^

 

 


 

 

불고기도 달짝지근하니 맛있고

손두부는 또 어찌나 부드럽고 고소하던지요.^^

평소 잘 먹지 않던 양념게장 무침도 쪽~쪽 맛나게 먹었습니다.^^

 

 


 

 

생선구이도 바삭하니 맛있고 부침개도 맛있네요.^^

특히 가운데 떡~~하니 자리잡은 등갈비로 보이는 저것은 최고로 맛있더라구요.^^

뼈가 있어서 발라먹기 귀찮을까 싶었는데 뼈가 쏙쏙 빠지더라구요.^^

청국장 째개에는 콩이 가득 들어 있었고

비지장 찌깨는 고소한 비지와 감칠맛 나는 김치가 들어 있었습니다.^^

 

 


 


반찬이 많아서 전체적으로 찍는다고 했는데도  몇가지가 사라졌어요.^^;;;

 

향나무정식 3인분이었습니다.^^

식사를 마칠 즈음이면 누룽지와 과일,식혜를 후식으로

주시니 그것도 잘 챙겨서 먹으면 입안이 행복해집니다.^^

 


음식은 전체적으로 모두 맛있고 어느것하나 버릴것은 없었네요.^^

단, 전체적으로 음식이 어른입맛에는 딱 맞는 간이고

싱겁게 드시는 분에겐 짭짤하다고 느낄수 있으니 그 점은 생각해 두시구요.^^

 



한가지 문제점은요.^^(개인적인 생각입니다.^^)

일하시는 아주머니가 두 분 계셨는데요.^^

한 아주머니는 괜찮으셨고

다른 아주머니는 무~척 불만이 많으신듯 보였습니다.--;;;

불친절하다고 느낌이 팍팍 들었네요.^^;;;

그래도 다른 아주머니께서 친절하셨기에 불만은 없었습니다.^^

또 오랜만에 수안보를 방문해서인지 모든게 즐거웠네요.^^

 


10년 전 찾았던 맛집이 그자리에 그대로 있어서 행복했던 하루였습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충청북도 충주시 수안보면 | 향나무식당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복돌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딱 내가 좋아하는 스타일~
    반찬 많고 비싸지 않은.. ㅎ
    약간 짠것쯤은 다 넘어가 줄 수 있는데, 제가 사는 곳에서 조금 먼게 흠이네요. ㅜ

    2012.02.21 09:0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ㅎㅎㅎ
      반찬 많고 비싸지 않은...이 확 와닿네요.^^
      맞아요.^^
      어른들은 입맛에 딱 맞다고 좋아하실 정도의
      간이었어요.^^

      2012.02.23 22:38 신고 [ ADDR : EDIT/ DEL ]
  3. 반찬이 가짓수가 많은게 딱 제스타일^^
    즐거운 화요일 보내시고, 좋은하루 되세요^^

    2012.02.21 09:1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어제 간만에 술한잔 했더니..
    아침까지 헤롱헤롱하네요..ㅎㅎ
    그래도 날씨도 풀리고 상쾌한 아침입니다.
    좋은날 되셔요.

    2012.02.21 09:3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향이 날 것 같습니다. 정말..맛있는 향이 솔솔!~ ㅎㅎ
    건강하고, 행복한 화요일 되세요. (⌒▽⌒)

    2012.02.21 10:1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예^^
      음식 고유의 향을 각각 지니고 있어서
      맛도 좋고 기분도 좋더라구요.^^
      고맙습니다.^^

      2012.02.23 22:39 신고 [ ADDR : EDIT/ DEL ]
  6. 너무너무 잘 보구 갑니다~
    즐거운 화요일 보내시고..
    남은하루도 좋은하루 되시길 바랍니다..^^

    2012.02.21 11:0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7. 반찬들 정말 맛나보입니다.
    저가격이면 충분히 납득가는 가격이네요~

    2012.02.21 11:3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8. 와우 수랏상이 따로 없네요.. 10년이라 찾는 분들은 추억도 함께 하겠어요

    2012.02.21 12:1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9. 와~~~~
    반찬 정말 푸짐하네요^^
    싱겁게 먹긴 하지만 가끔 한번인데 어때요...ㅎㅎㅎ

    2012.02.21 12:1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ㅎㅎㅎ
      맞아요.^^
      가끔은 짭짤하게 먹는것도 괜찮을것 같아요.^^
      많이 짜진 않아요.^^
      저도 좀 싱거운걸 좋아해서요.^^

      2012.02.23 22:41 신고 [ ADDR : EDIT/ DEL ]
  10. 이렇게 차려진다면야 뭐...
    반찬이 맛깔스러워 보이면 괜스레 행복해지더라구요.
    먹는 걸 너무 좋아하나봐요^^

    2012.02.21 12:22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도 맛있게 잘 먹으면 행복해지던걸요.^^
      누구나 그럴것 같아요.^^
      고맙습니다.^^

      2012.02.23 22:41 신고 [ ADDR : EDIT/ DEL ]
  11. 만삼천원이 결코 아깝지 않은 상차림이네요....
    말씀대로 반찬 가지는 많으나 손이 안가는 경우와 찬이 몇 없어도 부지런히 손이 움직이는 밥집들이 있긴 하죠
    근데 요기는 찬종류도 많고 손도 바삐 움직여야 한다니....잘 기억해뒀다가 기회되면 방문해봐야 겠습니다...^^

    2012.02.21 14:4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예^^
      기회되시면 방문하시면 참 좋을것 같네요.^^
      다만 글에서도 언급되었듯이 좀 무뚝뚝한 아주머니가
      계시니 그닥 마음쓰지 마시고 음식에 마음만 쓰시고
      오시면 행복하실것 같아요.^^
      저는 아주 만족스럽게 먹고 왔거든요.^^

      2012.02.23 22:42 신고 [ ADDR : EDIT/ DEL ]
  12. 반찬이 깔끔하니 맛있을 것 같습니다^^!

    2012.02.21 15:35 [ ADDR : EDIT/ DEL : REPLY ]
    • 남도 지방의 음식은 모두 저렇게 나온다고 아는 사람중에 한 사람입니다만...^^;;;
      그래도 맛있었네요.^^

      2012.02.23 22:43 신고 [ ADDR : EDIT/ DEL ]
  13. 등갈비가 들어가면서 가격이 오른것 같던데...전 등갈비 아주 별루였습니다.
    차라리 등갈비 빼시고 가격을 낮추시는게 더 좋은것 같아요~
    예전의 향나무 음식이 더 좋았습니다.

    2012.02.21 15:38 [ ADDR : EDIT/ DEL : REPLY ]
    • 아~그렇군요.^^
      가격 상승의 요인이 거기에 있었나요.^^
      저는 아이들이 잘 먹기에 만족하고 왔긴 했네요.^^
      예전의 음식도 좋았지요.^^

      2012.02.23 22:44 신고 [ ADDR : EDIT/ DEL ]
  14. 보통 아주 옛날에 갔던 맛집들은 사라졌거나 아니면 리뉴얼을 해서 전혀 다른 모습인 경우가 많은데
    이곳은 그렇지 않았나 보네요.^_^ 그럴때일수록 참 반갑죠.
    아무리 반찬가지수가 많아도 손이 안가는 반찬만 있다면 영 수저가 안가던데
    이곳은 일단 그런 걱정은 붙들어매도 좋겠네요. 하하
    반찬 하나하나 아주 맛있어 보입니다.

    2012.02.21 15:4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예^^
      전에 어떤 한정식집은 반찬은 무쟈게 많던데
      왠지 다 절임 음식만 많아서 별로 손이 안가던곳이
      있었거든요.^^
      여기는 요리종류처럼 느껴지는것이 많아서 좋더라구요.^^
      고맙습니다.^^

      2012.02.23 22:44 신고 [ ADDR : EDIT/ DEL ]
  15. 웬지 제마음까지 푸짐해 지는 것 같아요~
    저녁시간이 다가와서 그런지, 10년전 맛집의 그 깊은맛이 궁금해서 인지
    배에서 꼬르륵 소리가 요동칩니다ㅠㅠㅋㅋㅋ

    2012.02.21 17:3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푸짐하게 한 상 받으면 제 돈내고 먹는데도
      왠지 대접받는것 같고 그렇더라구요.^^
      맛난 저녁은 드셨는지 모르겠네요.^^

      2012.02.23 22:45 신고 [ ADDR : EDIT/ DEL ]
  16. 반찬이 푸짐하네요. 반찬을 잘 안먹는 저는 저곳에가면 밥 몇공기를 먹어야할것 같습니다. ^^ ㅎㅎㅎ

    2012.02.21 18:4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7. 보기만 해도 군침이 돕니다. ㅠㅠ

    2012.02.21 20:5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8. 세월이 흘러도 변함없는 맛집이네요 !! 정말 푸짐한 상이에요 ~ :)
    점심시간이 다가와서 그런지 더욱 배고프다며 ㅠㅠ ㅋㅋㅋ

    2012.02.23 11:3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보통 아침을 거르거나 하는 경우가 많아서
      점심은 왠지 푸짐하게 먹고 싶더라구요.^^

      고맙습니다.^^

      2012.02.23 22:46 신고 [ ADDR : EDIT/ DEL ]
  19. 비밀댓글입니다

    2012.02.23 15:30 [ ADDR : EDIT/ DEL : REPLY ]
    • 맞아요.^^
      음식 맛과 종류도 그렇지만 나물등도 많고
      더덕,두부같은것이 있으니 몸에도 더 좋은것처럼
      느껴지더라구요.^^
      고맙습니다.^^

      2012.02.23 22:47 신고 [ ADDR : EDIT/ DEL ]
  20. 인터넷과 입소문을 듣고 어렵사리 식당을 찾았다, 연휴중이지만 점심시간이 조금 지났는지 손님을 별로 없었고 종업원들만 분주했다, 식당에서 자랑하고 가장 비싼 정식을 주문했다, 한마디로 음식의 깊은 맛도 없는게 불결하기까했다, 더덕구이 음식에서 머리카락이 큰게 나왔다, 종업원에게 말해도 별로 미안해하는 말도 없이 관심조차도 없는듯... 그 종업원(분홍색 앞치마) 불친절까지 더했다. 완전 100% 실망하고~ 먹는 둥 마는 둥...

    2012.05.30 11:46 [ ADDR : EDIT/ DEL : REPLY ]
  21. 인터넷과 입소문을 듣고 어렵사리 식당을 찾았다, 연휴중이지만 점심시간이 조금 지났는지 손님을 별로 없었고 종업원들만 분주했다, 식당에서 자랑하고 가장 비싼 정식을 주문했다, 한마디로 음식의 깊은 맛도 없는게 불결하기까했다, 더덕구이 음식에서 머리카락이 큰게 나왔다, 종업원에게 말해도 별로 미안해하는 말도 없이 관심조차도 없는듯... 그 종업원(분홍색 앞치마) 불친절까지 더했다. 완전 100% 실망하고~ 먹는 둥 마는 둥...

    2012.05.30 11:46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