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집 음식2013.11.06 07:00

 

 

 

 

 

 

따뜻한 쌀국수가 생각날 때 - 타이하우스 제천점

 

 

 

 

 

 

아침,저녁으로 날씨가 쌀쌀하네요.

뭔가 따뜻한 국물이 생각나는 날입니다.

마침 제천에 쌀국수집 타이하우스가 생겼다기에 가봤습니다.^^

 

 

 

 

 

 

 

 

세트 메뉴도 있고 일반 쌀국수,볶음밥도 있습니다.

오늘은 기본 메뉴에 충실해보기 위해서

닭 쌀국수,소고기 쌀국수,얼큰해물 쌀국수를 시켜봅니다.

 

 

 

 

 

 

 

 

설탕과 고추씨 등 양념이 나옵니다.

쌀국수가 나올때 기본 양념을 해서 주시네요.

부족하다 싶을때 더 넣으면 될것 같습니다.

 

 

 

 

 

 

 

 

샐러드와 단무지입니다.

김치도 있었는데 김치맛은 좀 아니더라구요.^^;;;

칼국수집이 아니므로 김치맛에 대해서는 걍 넘어가야겠지요? ^^

 

 

 

 

 

 

 

 

얼큰해물 쌀국수입니다.

9천원입니다.

해물은 오징어와 작은 새우가 조금 들어가 있습니다.

국물이 얼큰하면서 시원한것이 좋았습니다.

흰국물 짬뽕맛이 연상되더라구요.^^

 

 

 

 

 

 

 

 

소고기 쌀국수입니다.

8천원입니다.

기본적으로 양념을 해주셨는데 국물이 좀 달달한것이

다음번에는 양념을 안해서 주시는편이 나을것 같더라구요.^^

다른 지점이나 다른 쌀국수집보다 고명이 부족한것도 좀 아쉽습니다.^^;;;

첫입맛이 세가지 국수중에 가장 맛있게 느껴지는 그런 맛이었습니다.

 

 

 

 

 

 

 

 

닭쌀국수입니다.

7천원입니다.

세 가지 국수중에서 가장 담백하고 깔끔한 맛이었습니다.

먹을수록  맛있다고 느껴지더라구요.

국물도 끝까지 다 먹고 싶게끔 하는 그런 맛이었습니다.

 

 

지점마다 맛은 다를거라고 생각합니다.

전체적으로 맛이 좋았고 가게도 깔끔했습니다.

요즘 물가를 생각한다면 비싼 가격도 아니지만 국수가 (물론 쌀국수지만요.^^)

언제부터 이렇게 비싼 음식이 되었나 싶기도 합니다.^^;;;

날씨가 추워질수록 점점 더 생각날것 같은 쌀국수였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충청북도 제천시 교동 | 타이하우스 제천점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복돌이^^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