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상다반사2012.03.26 07:00








농사준비로 바빠질수록 심심해지는 복식이 ^^







고추지지대입니다.^^

고추가 자라면 이렇게 지지대를 해주고 끈으로 묶어줘야 하거든요.

산에 있는 나뭇가지로 이렇게 만들어주면 됩니다.^^

 

 

 


 

 

고추를 심을 밭입니다.^^

밭을 갈고 고랑을 내고...꽤나 오랜 시간이 걸리는 일입니다.^^

작은 규모의 밭이라 기계를 대서 하기도 곤란하니 사람 손으로 모두 해줍니다.^^

 

 


 

 

나랑 놀아줘~~!

복식이의 애처로운 눈빛을 뒤로 하고

일을 하러 갑니다.^^;;;

 

 


 

 

일 언제 끝나는데??

일 끝나면 나랑 놀아줄거지??

응? 응??

 

 


 


 

그럼 일 끝날때까지 앉아서 기다릴게...

안 오면 올때까지 기다린다!!!

올 때까지 꼼짝않고 기다린다~~~!!!

 

복식이가 요즘 유난히 놀자고 재촉합니다.^^;;;

봄이 되서 농사준비한다고 모두 바쁘니 심심한가 봐요.^^

복식이를 훈련시켜서 밭일에 투입하면 좋겠는데 말이죠.^^;;;

아직 놀자고만 하는게 덜컸나 봅니다.^^

복식아, 밭일 다 해놓고 너 좋아하는 산책가자~~^^






Posted by 복돌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요즘 바쁘시군요....ㅎㅎ
    바쁜게 싫은 복식이. 얼른 놀아줘야 할텐데 어쩜 좋아요..^^

    2012.03.26 12:1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겨울에 추울때는 그래도 사람들이
      좀 놀아줬는데 말이죠.^^
      요즘엔 그럴 시간이 별로 없더라구요.^^

      2012.03.26 18:54 신고 [ ADDR : EDIT/ DEL ]
  3. 농촌 사람은 농사하느냐고 바쁜데...
    농촌개는 너무나 심심하네오^^

    2012.03.26 12:3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ㅎㅎ 정말 그럴것 같아요....
    갈수록 심심해져서....산개...가 될 준비를 해야하겠어요..
    저라도 덜 바쁘면..가서 놀아주고 싶네요

    2012.03.26 12:3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ㅎㅎㅎ
      산개가 되서 도 닦으러 집 나가는건 아닌지 몰라요.^^;;;
      고맙습니다.^^

      2012.03.26 18:53 신고 [ ADDR : EDIT/ DEL ]
  5. 정말 그렇겠습니다.
    한참 바빠질 요즘이잖아요. 하루라도 놀 손이 없다고...
    시골 들어가 농사 짓는 친구가 그러더라구요.

    2012.03.26 14:00 [ ADDR : EDIT/ DEL : REPLY ]
    • 요즘 농사일이 막 시작되는 단계라서
      준비할것들이 좀 있더라구요.^^
      고맙습니다.^^

      2012.03.26 18:53 신고 [ ADDR : EDIT/ DEL ]
  6. 포스팅 너무 잘보고 가요~
    즐거운 하루 되세요 ~ ^_^

    2012.03.26 14:0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7. 아직 완연한 봄은 아니지만....봄날 복식이와 산책하면 즐거울 듯 합니다. ^^
    행복한 한주 시작하셨길 바래요. ㅎㅎ

    2012.03.26 14:4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8. 복식이에게.. 밭을 가는 방법을 가르쳐 주심이?ㅋㅋ
    점점 바빠지시겠어요. 그래도 건강은 항상 잘 챙기세요~

    2012.03.26 15:4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러고 싶은데 잘 안되네요.^^;;;
      복식이가 밭을 갈게 되면 '세상에 이런일이'에
      나올듯 한데 말이죠.^^

      2012.03.26 18:52 신고 [ ADDR : EDIT/ DEL ]
  9. 오랜만에 왔습니다. 잘 지내시고 계시죠. :-)

    2012.03.26 16:1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0. 농사준비로 많이 바쁘시군요~
    복식이는 따로 여친이라도 만들어줘야겠습니다~

    2012.03.26 16:3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복식이 여친이 두마리 있는데요.^^;;;
      그 강아지들도 주인이 데려와야 만나지더라구요.^^

      2012.03.26 18:51 신고 [ ADDR : EDIT/ DEL ]
  11. 잘 보구 갑니다..!
    새로운 한주도 알찬 한주 되시기 바랍니다..^^

    2012.03.26 16:4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2. 음... 복식이 심심하지 않는 방법은..
    복식이 전용 호미 밭갈이를 하나 만드심이 어떨까요.
    농사도 돕고, 심심하지도 않고....
    가르치는데 시간이 더 걸리려나요. ^^

    2012.03.26 17:1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도 그렇게좀 하고 싶은데요.^^
      말씀처럼 가르치는데 시간이 더 걸릴것 같아요.^^;;;
      고맙습니다.^^

      2012.03.26 18:50 신고 [ ADDR : EDIT/ DEL ]
  13. 복식이 참 귀엽네요...^^
    시골 선남같이 생겼어요. ^^
    바쁘셔도 복식이랑 가급적 놀아주세요~:)

    2012.03.26 17:20 [ ADDR : EDIT/ DEL : REPLY ]
  14. 복식이가 정말 심심해 보이네요..
    잘생긴복식이 어쩌나 심심해서..

    2012.03.26 18:3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5. 복식이 오랜만이네요! 흐흐~ 제가 대신 복식이랑 놀아주고 싶은데요?
    앉아! 손! 누워! 게임으로 익힌 강아지 조련 술을 써먹을 때가 된 것 같습니다.+_+

    2012.03.26 19:0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ㅎㅎㅎ
      복식이가 앉아라는 말은 잘 알구요.^^
      산책가자는 말은 엄청 잘 알아들어요.^^

      2012.03.26 19:13 신고 [ ADDR : EDIT/ DEL ]
  16. 비밀댓글입니다

    2012.03.26 20:09 [ ADDR : EDIT/ DEL : REPLY ]
    • 옥상에 조금 심으실 정도시면, 흙에 좋은 거름으로 기초해주시구요~~ 자주 풀좀 솎아 주시면 아주 잘 자라요~~ ^^ 나머지는 하늘에 맏겨야죠..^^

      2012.03.26 23:11 신고 [ ADDR : EDIT/ DEL ]
  17. 아 귀여워라..
    한번 놀아주고 싶네요 ㅋㅋ
    행복한 새 한주 되세요 ^^

    2012.03.27 02:0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8. 복식이가 요즘은 심심할 것 같네요.
    농번기가 되면 늘 혼자 있어야 될테니 말이죠.
    그놈 표정도 정말 심심해 보입니다...ㅎㅎㅎ

    2012.03.27 05:2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9. 아침이 밝았네요!!
    저는 일때문에..이제 들어온..ㅠ
    좀 자다가 다시 나가야겠네요..ㅠ
    오늘 하루도 행복한 시간 되세요^^

    2012.03.27 06:5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0. 날씨가 좋아져서 더 놀고 싶어하는것 같습니다.
    그나저나 녀석 언제봐도 잘생겼어요~

    2012.03.29 11:0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1. 비밀댓글입니다

    2012.03.29 18:00 [ ADDR : EDIT/ DEL : REPLY ]
    • ㅎㅎㅎ
      말씀처럼 복식이도 한 철입니다.^^;;;
      그래도 다시 농한기되면 많이 놀아주니 괜찮지요.^^

      산책이라는 말만 나와도 무척 흥분하는 복식이지요.^^

      2012.03.29 18:58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