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야기2013.02.01 09:11


who needs gold chains?
who needs gold chains? by Erik J. Gustafson 저작자 표시비영리동일조건 변경허락








신뢰의 끈이 끊어진다면! 


 


 


지난 10년 사이에 디지털카메라는 엄청난 발전을 거듭했습니다. 디지털카메라가 처음 나왔을 때만 해도 화질이라고 해봐야 고작 30만 화소에 불과했는데요. 지금은 기본이 1000만 화소가 넘고 휴대전화에 탑재된 카메라도 그 정도가 됩니다. 80년 대만 해도 카메라가 집안에서 꽤 값나가는 물건 중 하나였다는 걸 생각해보면 격세지감을 느끼지 않을 수 없습니다.


 


나름 욕심을 내서 비싼 카메라를 고른다면 사진의 결과물에 대해 관심이 크기 때문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그런데 값나가는 좋은 카메라를 보면, 그 카메라의 존재 이유가 그 성능에 있다는 걸 알면서도, 이따금씩 카메라 끈을 주목하게 됩니다. 만약 저 끈이 어떤 이유로 풀어지거나 끊어지면 어떻게 될까 하는 우려죠.


 


물론 카메라 끈이 끊어져서 카메라가 망가졌다거나 못쓰게 되었다는 이야기를 들어본 적은 없습니다. 카메라를 살 때 카메라 끈이 얼마나 튼튼한지 눈여겨보는 사람도 아마 없을 겁니다. 기본적으로 튼튼하리가 믿으니까요. 카메라를 사는 사람들에게 카메라 끈 때문에 카메라가 망가지는 일은 없을 거라는 생각은 카메라 구매행위의 가장 밑바닥에 깔린 신뢰하고 할 수 있습니다. 어떤 이유로 작동이 안 될 수는 있을지언정 카메라 끈은 결코 끊어지지 않을 거라는 생각이죠.


 


사람이 사는 사회에서도 이렇게 가장 기본적인 신뢰의 바닥이 튼튼해야만 그 사회가 멀쩡하게 존립할 수 있으며 발전할 수도 있습니다. 최소한의 도덕, 최소한의 양심이 흔들린다면 그 사회는 미래로 나아가지 어렵습니다.


 


생각해 보십시오. 뭔가를 열심히 촬영하고 있는데, 혹시 카메라 끈이 끊어질지도 모른다는 걱정이 있다면 제대로 작품을 찍을 수 있겠습니까? 끈에 조금 힘이 가해졌을 때, 그것 때문에 문제가 생길 수도 있다는 우려가 생긴다면, 우리는 너무나 조심스러워진 나머지 자유롭게 카메라를 다룰 수 없을 것 입니다.


 


사람 사이의 신뢰는 우리에게 같은 소속감을 느끼게 하고 그것을 바탕으로 혼자서는 할 수 없는 일도 해낼 수 있게 해줍니다. 내가 저 사람의 뒤를 지켜주듯 그 역시 내가 못 보는 부분을 돌봐준다는 확고한 믿음이 그 밑에 깔려 있는 것입니다. 전쟁터에서 신뢰는 목숨과 직결될 정도로 중요한데, 일상에서도 그 중요성은 줄어들지 않습니다. 또한 신뢰가 없는 것보다 안 좋은 것은, 신뢰가 있다고 착각하는 것입니다. 그 착각은 필경 카메라를 망가뜨리고 인관관계를 무너뜨리고 말 것입니다. 이처럼  신뢰란 우리가 디디고 있는 땅바닥처럼 소중한 것입니다.


 




발췌 : 앞서가는소수/IT,기획,전략,조직관리,역량,리더쉽,CMM,PM,CRM,CIO - 시삽메일

글 : 김승일 (khansaid77@gmail.com)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노화에 대한 편견  (10) 2013.02.19
우리에게 필요한 것은 우리 안에 있다.  (12) 2013.02.05
신뢰의 끈이 끊어진다면!  (22) 2013.02.01
무적의 삼형제  (12) 2013.01.29
선의에서 우러난 배려의 대가  (16) 2013.01.28
서비스의 기본  (22) 2013.01.16
Posted by 복돌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