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상다반사2014.05.26 07:00

 





황토방 채소들 ^^

2014/05/23 - [일상다반사] - 황토방 꽃 ^^




 

 

 

오이입니다.

이제 막 열매를 맺기 시작했네요.

하우스 오이는 벌써 나와서 요즘 한창 오이가 맛있더라구요.

요 녀석도 조금만 기다리면 먹을 수 있을것 같습니다.^^

조금 미안해지기도 합니다.^^;;;

 

 

 

 

 

 

 

양배추입니다.

아직 속이 다 차지 않았습니다.

겉에 잎들은 연꽃잎만큼 커졌습니다.^^

 

 

 

 

 

 

 

 

상추와 쑥갓이 빼곡합니다.

부지런히 따서 먹으면 또 나오고 먹으면 또 나오고...반복하다보니 이렇게 되었습니다.

집에 오는 길에 봉투가 터질듯이 담아왔습니다.^^

맨밥에 쌈장 얹어서 싸 먹으니 맛있습니다.

 

행복하세요.^^







'일상다반사' 카테고리의 다른 글

겹작약 ^^  (48) 2014.05.30
복식이와 우비의 조금은 불편한 동거 ^^  (41) 2014.05.27
황토방 채소들 ^^  (40) 2014.05.26
황토방 꽃 ^^  (46) 2014.05.23
부농의 고양이 우비아가들  (28) 2014.05.22
황토방 꽃과 고사리 말리기  (50) 2014.04.28
Posted by 복돌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건강이 눈에 보입니다. 즐거운 한주 보내세요

    2014.05.26 08:2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정말 건강한 생활이 될 것 같습니다.
    직접 관리해서 키운 싱싱한 농산물 먹으니 얼마나 좋으세요~
    요즘 참 먹거리들 안정성에 이슈가 많아서 오감세도 이렇게 직접 재배해서 먹고 싶어요. +_+

    2014.05.26 10:5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는 부모님덕분에 좋은걸 많이 먹게 되네요.
      직접 키운다는것은 고되기도 하지만
      수확의 기쁨이 있어서 좋더라구요.
      고맙습니다.^^

      2014.06.09 22:23 신고 [ ADDR : EDIT/ DEL ]
  3. 저희집도 얼마전부터 오이 베란다에서 키우기 시작했는데 며칠전 꽃을 피우더라구요
    열리기만을 기다리고 있는중이랍니다.ㅎㅎㅎ

    2014.05.26 11:0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꽃 피고 열매 작게 맺으면 금새 크지요.
      벌써 많이 따 먹었어요.^^
      고맙습니다.^^

      2014.06.09 22:24 신고 [ ADDR : EDIT/ DEL ]
  4. 정말 제대로 유기농! 양배추 아직 속이 차지도 않았는데 왜 먹음직스러운 걸까요?ㅎㅎ

    2014.05.26 11:4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저는 왜 고기부터 떠오르는거지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

    2014.05.26 11:4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슬슬 재철 채소들이 올라오는 시기 인가요? 보고만 있어도 건강해 지는것 같습니다.

    2014.05.26 12:1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7. 나중에 음식해먹으면 맛있겠네요 ㅎㅎ

    2014.05.26 12:2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8. 오이와 양배추는 조금 더 기다려야 하지만, 상추와 쑥갓은 끊어서 바로 입에 넣어도 될만큼 신선해 보입니다.
    아예 옆에 불판 놔두고 고기 구우면서 바로바로 따서 먹어도 좋을 것 같아요!ㅎㅎ
    신선한 시골야채들의 맛이 정말 그립습니다!

    2014.05.26 12:4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글을 올린지 좀 되서 그런지 오이는 벌써 많이 따서 먹었어요.
      양배추도 이제는 속이 다 찼더라구요.
      당연히 먹었습니다.^^
      상추와 쑥갓은 이미 많이 먹었는데 계속 나와요.^^;;;
      고맙습니다.^^

      2014.06.09 22:26 신고 [ ADDR : EDIT/ DEL ]
  9. 싱싱함이 그대로 전달되네요. 잘 보고 갑니다.
    늘 행복하세요^^

    2014.05.26 12:4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0. 정말이지 이거야 말로 보약입니다. 보약~!!

    2014.05.26 13:1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1. ㅎㅎ잘 보고갑니다.

    행복한 한 주 되세요^^

    2014.05.26 13:4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2. 오~ 사진만 봐도 건강해지는 느낌이네요..ㅎㅎ

    2014.05.26 14:0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3. 정말 건강해지는 느낌입니다.
    잡곡밥에 된장에 쌈싸먹어보고 싶어지네요^^
    잘 보고 갑니다^^

    2014.05.26 14:0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4. 이제 막 열매를 맺기 시작한 오이는 요렇게 생겼군요~ㅎㅎ

    2014.05.26 15:4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5. 비밀댓글입니다

    2014.05.26 20:10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렇군요.
      땅에서만 키워봐서 잘 모르는 부분이지만
      양배추가 워낙 커서 그럴것도 같네요.

      2014.06.09 22:27 신고 [ ADDR : EDIT/ DEL ]
  16. 돼지, 소, 닭 ..등등 몇마리 키워야겠습니다 ㅋㅋ

    2014.05.26 20:4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ㅎㅎㅎ
      가축을 키우게 되면 정말 아무데도 못가게 되더라구요.^^
      그래서 채소들만 키웁니다.^^

      2014.06.09 22:28 신고 [ ADDR : EDIT/ DEL ]
  17. 저짜게 쑥이랑 배추죠??
    태국에서 저런 배추 보기 정말 어려운데.. 헉.. 배추가그립습니닷..ㅜㅜ

    2014.05.27 00:0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쑥갓이랑 상추 말씀하시는지요.^^
      태국의 배추 궁금해지네요.
      고맙습니다.^^

      2014.06.09 22:29 신고 [ ADDR : EDIT/ DEL ]
  18. 정말 좋네요~

    2014.05.27 06:5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9. 비밀댓글입니다

    2014.05.27 11:12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도 상추 쑥갓에 밥 싸먹기도 참 많이 했습니다.
      고기 없어도 참 맛있더라구요.^^
      양배추는 쪄서 먹으면 좋더라구요.
      고맙습니다.^^

      2014.06.09 22:30 신고 [ ADDR : EDIT/ DEL ]
  20. 이렇게 터질 듯이 담아와도 며칠 지나면 또 올라오잖아요.
    자라고 나면 금방금방인것 같아요.

    2014.05.30 10:22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