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상다반사2014.05.22 07:00

 





농의 고양이 우비아가들





 

 

 

우비 아가들이 이만큼 자랐습니다.^^

언제나처럼 불안한 우비와

호기심 넘치는 아기 고양이를 위해서 사진은 한장만 찍었습니다.^^

 

요즘엔 자꾸 밖으로 돌아다니려해서 우비가 많이 불안해 합니다.

복식이도 신경쓰이고 말이지요.^^;;;

그래서 아버지께서 좀 더 든든하라고 새로 망도 치고 하셔서 보금자리를 만들어주셨습니다.

 

우비가 걱정하지 말고 자기 몸도 돌보고 아이고양이도 돌보고 했으면 좋겠습니다.


2014/04/25 - [일상다반사] - 부농의 고양이 우비와 새끼냥이들

2014/04/10 - [일상다반사] - 우비가 새끼를 낳았어요^^

2014/03/10 - [일상다반사] - 저는 부농의 고양이 우비입니다.^^





'일상다반사' 카테고리의 다른 글

황토방 채소들 ^^  (40) 2014.05.26
황토방 꽃 ^^  (46) 2014.05.23
부농의 고양이 우비아가들  (28) 2014.05.22
황토방 꽃과 고사리 말리기  (50) 2014.04.28
부농의 고양이 우비와 새끼냥이들  (62) 2014.04.25
집에서 교복 빨기 ^^  (50) 2014.04.21
Posted by 복돌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