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야기2009.09.23 09:32
Life way
Life way by Matthew Fang 저작자 표시비영리변경 금지




 

천국을 만드는 여인

 

 

어떤 평범한 주부가 있었다. 그녀는 매일 많은 집안일에 시달리며 자신의 삶이 불행하다고 투덜거렸다. 그러던 어느날 그녀는 너무나도 비관한 나머지 신께 매달렸다.

 

"이렇게 힘들게 살 바에는 차라리 빨리 천국에 가는것이 낫겠습니다."

 

한참을 그렇게 기도하고 있는데 갑자기 그녀에게 신이 말을 걸어왔다.

 

"당신의 소원을 들어주겠소. 그 전에 몇 가지 부탁들 들어주어야 합니다."

 

그려는 그러겠다고 대답했다.

 

"그렇다면 당신이 죽은 후 마지막 정리를 잘하고 갔다는 말을 듣도록 집안청소를 하시오."

 

그래서 그녀는 그 후 며칠 동안 열심히 집안을 청소했다. 3일 후, 신이 다시 와서 말했다.

 

"그런데 당신의 아이들이 걱정스럽군요. 당신이 죽은 후 아이들이 엄마가 우리를 정말 사랑했다고 느낄 수 있도록 3일 동안 최대한 사랑해 주시오."

 

그녀는 또 신의 말대로 아이들을 사랑으로 품어주고 정성스럽게 요리를 만들어 주었다. 다시 3일이 지나자 신이 말했다.

 

"자, 이제 마지막 부탁이 있소. 그동안 남편 때문에 상처도 많이 받고 미웠겠지만 그래도 당신이 죽은 후 당신을 좋은 사람이었다고 기억할 수 있도록 잘 해 주겠소?"

 

마지막 부탁은 썩 내키지 않았지만 천국에 빨리 가고 싶어 그녀는 3일 동안 최대한 남편에게 친절을 베풀었다. 다시 3일 후가 되었다.

 

"자, 이제 천국으로 갑시다! 마지막으로 집을 둘러보고 인사하시오."

 

그녀가 집을 돌아보니 깨끗한 집에서 오랜만에 아이들의 얼굴에는 웃음꽃이 피어 있고 남편도 흐뭇한 미소를 띠고 있었다.

그 모습을 보니 그녀는 천국으로 떠나고 싶지 않다는 생각이 들었다. 결혼 후 처음으로 집이 천국 같아 보였다. 그래서 신에게 이렇게 말했다.

 

"갑자지 이 행복이 어디에서 온 거죠?"

 

신이 말했다.

 

"이것들은 갑자기 어디서 나타난 것이 아니라 모두 지난 9일 동안 당신이 만든 것이오."

 

그러자 그녀는 놀라 되물었다.

 

"그게 정말인가요? 그렇다면 이제부터 여기에서 천국을 만들며 살아 보래요!"

 

 


참고도서: 행복은 물 한 잔(김종웅, 미네르바)
출처: 행복한 인생
발췌: 앞서가는소수/IT,기획,전략,조직관리,역량,리더쉽,CMM,PM,CRM,CIO - 시삽메일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손가락 빠는 아이  (27) 2009.09.25
실패의 재산을 사라  (13) 2009.09.24
천국을 만드는 여인  (6) 2009.09.23
파인만을 움직인 아내의 말‏  (14) 2009.09.14
힘을 빼야 일이 이루어진다  (14) 2009.09.08
노예에게 아이를 맡기면!  (10) 2009.09.07
Posted by 복돌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