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야기2012.07.06 07:00

 

Military Honour {Explored}
Military Honour {Explored} by Grace5mith 저작자 표시비영리변경 금지

 

 

 

 

 

 

부부의 금덩이

 

 

 

 

 

옛날에 부자가 한 명 살고 있었다. 2만 평이 넘는 땅을 소유하고 있었으며, 부인과 첩을 데리고 살았지만, 생활은 결코 즐겁지가 못했다. 어느 날 부자의 첩이 이웃집 부부가 함께 부르는 노랫소리를 듣고 부자에게 말했다.

 

"우리는 거액의 재산이 있지만, 가난한 사람들만큼 즐겁지 못한 것 같아요."

 

그러자 부자가 웃으며 말했다.

 

"난 그 사람들이 당장 내일부터 노래를 부르지 못하게 만들 수 있네!"

 

그러고는 두 개의 금덩어리를 담장 밖으로 던졌다. 신발을 고치며 살던 이웃집 부부는 다음날 마당 청소를 하다가 난데없이 나타난 금덩어리 두 개를 발견했다. 그들은 기쁨에 들떠 흥분한 채 신발 고치는 일마저 내팽개치고 금덩어리만을 바라봤다.

 

남편이 말했다.

 

"우리 이 금덩어리로 논을 장만하도록 합시다."

 

그러자 아내가 말했다.

 

"안 돼요! 사람들이 이 금덩어리를 보면 우리가 훔쳐왔다고 의심할지도 몰라요."

 

"그럼 우선 금덩어리를 아궁이 속 깊이 숨겨둡시다."

 

"아궁이 속에 숨겨두면 틀림없이 도둑이 훔쳐가고 말 거예요."

 

 

두 사람은 한참동안 머리를 맞대고 의논했지만, 도무지 좋은 방법이 떠오르지 않았다. 이날부터 두 사람은 근심 때문에 밥도 제대로 못 먹고 잠도 편하게 잘 수 없었다.

부부의 웃음 소리와 노랫소리도 두 번 다시 들리 않았다.

 

 

 

 

발췌 : 앞서가는소수/IT,기획,전략,조직관리,역량,리더쉽,CMM,PM,CRM,CIO - 시삽메일

참고도서 : 인생지략(즈까오, 아르고스)

 

인생지략
국내도서>자기계발
저자 : 즈까오(子告) / 하진이역
출판 : 아르고스 2006.03.20
상세보기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병원장의 결정  (22) 2012.08.08
포기를 몰랐던 어머니  (10) 2012.08.02
부부의 금덩이  (26) 2012.07.06
식물을 죽이는 우파스 나무  (16) 2012.07.05
바닥 돌의 불평  (18) 2012.07.02
직원들이 기억하는 사람은  (12) 2012.06.07
Posted by 복돌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