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상다반사2011.09.14 08:35







비오는 날의 운동회 ^^





오늘은 아이들의 운동회가 있는 날입니다.

초등학교 2학년과 4학년, 두 아이의 운동회인데

한 아이는 백군이고 한 아이는 청군입니다.^^;;;

손에 팀을 표시하는 팔목띠를 두르고 체육복을 입고 신나게 학교에 갑니다.

날씨가 더울듯하여 시원한 음료수와 김밥등을 준비해 봅니다.

(나중에 비가 와서 날씨가 무척 쌀쌀했지만요.^^;;;)

 

 


 


 

집을 나서는 순간 비가 옵니다.^^;;;

분명 아침 뉴스에 구름만 끼고 비가 오더라도 소나기가

잠깐 5mm이내로 온다고 했는데 이미 5mm가 훨씬 넘은 듯이 비가 옵니다.^^;;;

운동회 순서를 알리는 중앙 한마당 종이를 나눠 주십니다.

모두 비를 철철 맞고 준비운동을 합니다.^^;;;

 

 


 


 

저학년 어린이들의 줄다리기가 펼쳐집니다.

운동장 가운데에서는 무용과 여러가지

게임을 하고 주변 트랙에서는 달리기를 합니다.

저학년은 80m, 고학년은 200m를 달립니다.^^

비가 아슬아슬하게 많이 올듯하면서도

많이는 안오고 추적추적 끊이지 않고 옵니다.^^

 

 


 


 

유치원 어린이들의 무용시간인데 열성적이신(?)

부모님들로 인해 아이들은 보이지 않고 어른들만 보입니다.^^;;;

사진 찍는것도 좋지만 조금 멀리서 찍어주심이^^;;;

 

 

 


 


 

작년에는 백군이 이겼다는데 올해는 청군이 앞서고 있네요.^^

결과도 청군이 이겼습니다.^^

모두들 열심히 했으니 결과는 상관없겠죠.^^

 

 

 


 


 

2,3,4학년의 무용시간입니다.^^

아이들의 초상권 보호를 위해 ^^

엎드린 모습만 올렸습니다.^^;;;

 

 


 


 

학부형들의 줄다리기 시간입니다.^^

참가하신 분들께는 소정의 상품(각티슈)을 주셨습니다.^^

아이의 팀에 따라 자리를 하고 경기를 하는건데 저는

아이 둘의 팀이 달라서 참가하지 않고 걍 구경만 했습니다.^^;;;

한 아이라도 서운하면 안되잖아요.^^

 

 


 


 

어르신들의 낚시게임입니다.^^

통 속에 아이가 들어가서 각종 선물들을 낚시줄에 엮어서 드립니다.^^

세제,휴지 등등 집에서 요긴하게 쓰이는 생활용품들이 많이 들어 있더라구요.^^

 

 


 



1학년 어린이들의 박터뜨리기 시간입니다.^^

요 박이 터져야 점심을 먹을 수 있습니다.^^

박이 터지고 점심을 먹고 한 시간정도

운동회를 더 진행한 뒤 모두 마쳤습니다.^^

비가 와서 좀 아쉬웠지만 정말 즐거웠던 가을운동회였습니다.^^




 

'일상다반사' 카테고리의 다른 글

차가운 계곡물에 풍덩 ^^  (106) 2011.09.16
산책하다가 뱀 봤어요 ^^;;;  (97) 2011.09.15
비오는 날의 운동회 ^^  (67) 2011.09.14
코스모스에 취한 날 ^^  (74) 2011.09.07
가만히 있는 것은 너무 어려워요 ^^  (98) 2011.09.02
6년 묵은 인삼 캐던 날 ^^  (72) 2011.08.31
Posted by 복돌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운동회에날씨가좋아야하는데
    그래도아이들은신났겠죠?
    비와서날씨가쌀쌀했는데아이들이감기는안걸렸나걱정되네요
    좋은하루되세요

    2011.09.14 13:1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정말 간만에 보는 운동회 모습이네요...
    올해는 추석이 일찍이라 학교마다 운동회를 좀 일찍했을텐데.....

    느낌이 정말 남다르네요... ㅎㅎ

    2011.09.14 13:5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도 느낌이 남달랐어요..^^
      시골에서는 예전 모습 그대로 인듯 해요~~

      고맙습니다.

      2011.09.15 11:24 신고 [ ADDR : EDIT/ DEL ]
  4. ㅎㅎ 운동회 정겹네요 ㅎ
    잘 보구 갑니다..^^

    2011.09.14 14:3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 기억이 나요!!!
    정말 점심 먹기 전에 박을 터뜨려야만 먹을 수 있다는 말에
    정말 박터지게 던지던 기억 ㅎㅎ

    2011.09.14 15:03 [ ADDR : EDIT/ DEL : REPLY ]
    • ㅎㅎ 박터지게 던지던 기억 저도 있어요..^^
      시골에서는 예전 모습 그대로 인듯 해요~~

      고맙습니다.

      2011.09.15 11:24 신고 [ ADDR : EDIT/ DEL ]
  6. 오오~ 초등학교 시절이 생각나네요. ㅋㅋ
    아.. 그땐 국민학교였나요. = =;

    2011.09.14 15:5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7. 초등학교 운동회 참 오랫만에 보네요 ㅎ
    잘 보고 갑니다~

    2011.09.14 17:0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8. 운동장에서 이런 운동회하는 경우가 많이 줄었더라구요..
    부모님과 함께하기 위해 일요일날 한다는데...
    저희집 애들학교는 않그러더라구요^^

    2011.09.14 17:3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9. 비오는 날 운동회 많은 추억에 남으실 듯하네요..
    행복하시길 바래요^^

    2011.09.14 18:0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0. 우와... 이런 운동회 언제 해봣는지 참.... 옛 기억 새록새록 납니다!
    그 땐 잔디밭 아닌 풀밭(?) 같은데서 점심시간 때 김밥과 통닭 시켜먹는게 최고로 좋았는데!!
    그나마 비가 심하게 오지 않아서 다행이네요!

    2011.09.14 18:2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맞아요..풀밭요...ㅋㅋ 요즘에는 거의 없지만요..^^
      시골에서는 예전 모습 그대로 인듯 해요~~

      고맙습니다.

      2011.09.15 11:26 신고 [ ADDR : EDIT/ DEL ]
  11. 올만에 운동회보네요 ~~~~전 늘 청군이었다는 ..
    저 박이 터질시간만 기둘리다 ~~터지는 순간 와우 점심시간 ㅎㅎ

    2011.09.14 19:3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ㅎㅎ 글쵸..박이터져야..~~ ㅋㅋ
      시골에서는 예전 모습 그대로 인듯 해요~~

      고맙습니다.

      2011.09.15 11:26 신고 [ ADDR : EDIT/ DEL ]
  12. 어릴 때 학교 운도회날은 동네 잔치날 이었는데...
    맛있는 것도 먹고 많지는 않지만 사고 싶은 것도 좀 사고...ㅋㅋㅋ
    포스팅 잘 보고 갑니다. 즐거운 시간되세요

    2011.09.14 20:5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맞아요...운동회 날이 잔치날이었던것 같아요~~
      시골에서는 예전 모습 그대로 인듯 해요~~

      고맙습니다.

      2011.09.15 11:26 신고 [ ADDR : EDIT/ DEL ]
  13. 가을하면 운동회가 생각나네요,.
    마지막에 진행된 릴레이 경주는 참 압권이었는데요,.

    2011.09.14 21:0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4. 운동회 모습 오랫만에 보네요.
    사진을 보니 옛날 추억이 떠 오릅니다.^^

    2011.09.15 00:1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5. 어릴적 운동회가 그리워지는걸요^^
    연휴 잘 보내셨죠^^ 행복한 저녁 되세요^^

    2011.09.15 00:3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6. 아... 아련합니다. 운동회라~ ㅎㅎㅎ

    2011.09.15 02:0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7. 운동회라 기억이 가물합니다^^

    2011.09.15 05:4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8. 저에겐 추억의 운동회네요. 어릴때 부채춤 연습하던 시간이 생각나네요..

    2011.09.15 17:0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9. 아이들 운동회는 아직도 재미난 모습이네요.
    전 항상 달리기를 꼴찌를 해서 어머님께 소리만 들었는데~ㅎㅎ
    즐거운 모습에 옛생각 납니다.

    2011.09.16 15:1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네....운동회는 참 재미났었어요...
      저도 늘 꼴지를..ㅋㅋㅋ
      고맙습니다.~~

      2011.09.19 12:43 신고 [ ADDR : EDIT/ DEL ]
  20. 비밀댓글입니다

    2011.09.16 18:45 [ ADDR : EDIT/ DEL : REPLY ]
    • 네...이날 날씨가 조금 추운편이라 아이들이 많이 감기에 걸렸었어요..ㅎㅎㅎ
      이곳은 시골이다 보니...거의 동네 잔치 였어요..ㅎㅎ
      고맙습니다.~~

      2011.09.19 12:44 신고 [ ADDR : EDIT/ DEL ]
  21. 요즘에도 운동회를 하는 군요. ㅎㅎㅎ 옛날 생각 많이 납니다. 차전놀이나 오재미는 안하는군요. ㅎㅎ

    2011.09.17 02:2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도심이나 서울등에서는 거의 않하는듯 하구요..
      제가 살고 있는 시골은 아직도 하고 있어요..^^
      오재미는 했었구요...
      차전놀이까지는 안하더라구요..^^

      2011.09.19 12:43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