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강원도2009.10.06 09:17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밤나무에 밤이 후두둑 떨어진다...

주워오기가 바쁘게 벌레먹은 것을 골라내어 좋은 것은 자식들에게 주신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손으로 직접빚은 송편과 전도 맛나지만 계속 먹다보니 좀 느끼해서...^^

어머니께 국수 먹자고 해서 어머니께서 만들어주신 송이버섯 잔치국수~~

나도 이렇게 먹어본 것은 첨이었는데 너무나도 맛있었다...역시 어머니 손맛이 쵝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맛있는 음식 냄새가 진동하니 복돌이도 참기 힘든 듯^^

덕분에 복돌이도 맛난 음식을 많이 먹었다...

요넘 자꾸만 입이 고급스러워져서 이젠 사료는 아예 먹지 않는다^^

 


 

추석은 언제나 즐겁다^^

올라오는 길에 차가 많아서 좀 고생은 했지만

가족들과 함께 한 행복에 비하면 괜찮은 듯 하다...

음식 준비와 가을겆이로 너무 바빠서 사진을 다 찍지 못한 것이 아쉽지만

마음 속에 담아두고 두고두고 볼 수 있을 듯 하다...

할머니와 만드는 송편놀이는 아이들에게 최고의 놀이였다...^^


저작자 표시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강원도 영월군 주천면 | 영월 송이국수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복돌이^^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