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집 음식2010. 9. 2. 07:30







청풍명월에서 떡갈비 드세요.^^ 
-. 삼대가 이어가는 맛집 청풍떡갈비






 

 

충주호 드라이브 코스에서 빠질 수 없는 맛집 청풍떡갈비 집입니다.

 

주말에는 감히(?) 먹으러 가기 힘들 정도로 붐비는 곳이죠.^^

이날은 평일이었기에 한적하게 식사를 할 수 있었네요.

아침 식사도 된다고 합니다.





 


 

 

몇 군데가 있는데 모두 한 집에서 하는 것이라 아무 곳으로 들어가도 됩니다.

주말에는 모두 개방하고 평일에는 한 곳 정도만 개방합니다.

예전에는 돈가스집도 있었다고 하던데

어느샌가 그 집도 모두 한 떡갈비집으로 합병(?)되었다고 하네요.^^





 


 

 

떡갈비 2인분씩 4인분입니다.

 

기본 떡갈비가 19,000원이고 마늘 떡갈비는 조금더 비싸고 송이 떡갈비는 싯가입니다.^^;;;

조금 비싼 느낌도 있지만 일반 소갈비 집에 가서 1인당 몇 인분씩 시켜 먹는 것보다는

나은것 같기도 합니다.

물론 더 저렴하고 맛좋은 곳도 있을테지요.^^

 

밑반찬이 생각했던 것보다 푸짐하지는 않은데

먹어보니 그런 마음도 없어지더군요.

뭐랄까...할머니 집에서 먹던 맛이 나더라구요.^^

이 집 주인 할머니께서 직접 담근 된장과 텃밭에서 나는 채소로

만들었다는 얘기를 들어서 일까요.?? ^^

 

그리고 사진에는 미처 담지 못했는데

깻잎을 할머니 특유의 소스(?)에 살짝 절인것이 있는데 거기에 떡갈비를 싸 먹으면

환상의 짝궁 맛이 되더군요.^^

작은 아이는 무절임에 싸 먹는 맛에 반했구요.^^

 




 


 

 

떡갈비입니다.

 

더운날 땀 뻘뻘 흘려가며 고기 뒤집고 구워먹는것보다 훨씬 간편하고 좋네요.

한국식 스테이크 같습니다.^^

돌판에 나와서 잘 식지도 않고 아이들이 먹기에도 좋습니다.

그리고 무엇보다도 달짝지근하고 고소한 떡갈비 특유의 맛이 아이들 입맛을 사로잡더라구요.

이날 아이들이 어른보다 더 많이 먹은 듯해요.^^;;;




 


 

 

쌈장에 아삭이 고추가 들어가 있어서

쌈 싸먹을 때 씹히는 맛이 좋더군요.

밑에 고추가 2개 있었는데 청양고추인지 모르고 덥썩 먹었다가 죽을 뻔(?) 했습니다.^^;;




 



 

된장찌개 입니다.

 

저는 떡갈비보다 요 된장찌개가 더 맛있었습니다.

안에 듬성듬성 썰어 놓은 호박과 두부 건져먹는 재미도 좋고

다른 집 된장보다 건더기가 많아서 밥에 비벼 먹기도 좋더라구요.

된장찌개 집으로 따로 차려도 손색이 없을 듯 합니다.

솔직히 떡갈비는 아이들 많이 먹으라고 찌개를 먹기 시작했는데

나중에 보니 찌개의 매력에 푹 빠져버려서...ㅎㅎ

 

바람도 쉬어가는 청풍명월...

드라이브 하다가 잠시 들러 식사한 청풍떡갈비 집이였습니다.

나중에 기회가 되면 송이 떡갈비 한 번 먹어보겠습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충청북도 제천시 청풍면 | 청풍떡갈비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복돌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꺄아~~~
    아침부터 군침이~~~
    넘 맛있어 보여요~

    2010.09.02 08:1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3대가 가업을 이어가지 맛이 깊이가 대한하겠는걸요

    2010.09.02 08:25 [ ADDR : EDIT/ DEL : REPLY ]
  3. 대박 ㅠㅠ 아침부터 군침도네요 ㅠ 아점으로 삼각김밥이나 사먹으러...ㅎ 태풍조심하시공 즐거운하루되세요 ㅎㅎ

    2010.09.02 11:3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에효....~~ 컵라면에 삼각김밥이 쵝오(!)일때도 있긴하죠..^^
      님도 태풍조심하시고..저녁은 맛난걸로 드세요~~ ^^

      2010.09.02 16:49 신고 [ ADDR : EDIT/ DEL ]
  4. 아...먹고싶당...
    저 아침부터 시리얼 하나 말아먹은게 전부인데
    입맛은 당기는데 귀찮아서 계속 대강 먹고 있네요.
    같이 먹을 사람도 없고 ㅠㅠ

    2010.09.02 11:5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아이들 먹으라고 찌개부터 많이 드셨다고요???? 에고... 이런 아빠의 마음을 저도 다 자라서야 알았지요^^

    2010.09.02 14:03 [ ADDR : EDIT/ DEL : REPLY ]
  6. 맛있는 떡갈비와 싱싱한 상추와 쌈장 그리고 뜨거운 된장찌개까지 천국을 다녀오셔군요.^^

    2010.09.02 16:2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7. ㅎㅎ 저도 저기서 먹은 적 있습니다.
    3년전쯤 되려나요.
    저녁에 맛있는 거라도 먹어야겠습니다.^^;

    2010.09.02 18:0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8. 와우~ 떡갈비.. 정말 먹어본지 오래 되었내요.
    너무나 먹음직 스러워 보이는 음식을 보니 당장이라도 달려가고 싶은데요^^

    2010.09.02 18:1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두 걍 3분요리로 저녁먹었더니....
      이사진 다시보니....미치겄네요... ㅋㅋ ^^

      2010.09.02 20:29 신고 [ ADDR : EDIT/ DEL ]
  9. 삼대가 이어간다니 그맛 또한 일품이겠습니다^^

    2010.09.02 21:4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0. 보기만 해도 너무 푸짐하네요.
    잘 먹고난 후 기분좋은 느낌이 드는것 같네요.

    2010.09.02 22:4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1. 아움. 떡갈비 탐납니다!!
    김이 모락모락하니 신김치에 밥한공기면~~
    꿀맛이겠는데요!!ㅎㅎ

    2010.09.03 13:04 [ ADDR : EDIT/ DEL : REPLY ]
    • ㅎㅎ ^^ 글쵸...멀지 않은곳이니...한번 시간내서 다녀오세요~~ ^^
      그런데..사실 뿌리원막내따님 가족분들이랑 같이 고기 구워드시는게 훨씬 맛나 보였어요..^^

      2010.09.03 13:17 신고 [ ADDR : EDIT/ DEL ]
  12. 갑자기 동두천 떡갈비유명한집 송월관이 가구 싶어 지네요 ㅎㅎㅎ^
    넘 먹음직 하네요^

    2010.10.09 00:1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3. 날려

    맛은있죠. 근데 진짜 불친절해요. 돈은 많이내고 기분이 더럽내요. 같은 값이면 강남호텔에서 밥먹겠네요. 진짜 짜증내면서 계산해주는 여자가 있드리구요

    2010.12.31 19:02 [ ADDR : EDIT/ DEL : REPLY ]
    • 네.....한두분의 불친절한 종업원때문에 이미지까지 망치죠...에효 그런 분이 있었다니..쩝...

      2011.04.21 22:55 신고 [ ADDR : EDIT/ DEL ]
  14. 트랙백 감사합니다^^ 답장이 늦었네요 지송..
    제 포스팅에 달리는 댓글들을 보니..악평이 좀 많은듯 ㅋㅋ
    저도 딱한번가봐서 모르겠지만..맛집이라고 알려져있으니 그런말들이 나오는듯해요~

    2011.04.25 23:4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