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집 음식2011.06.02 08:55







추억의 수제 찐빵

 









어머니께서 만들어주신 수제찐빵입니다.

여러번 만들면 번거로워서 한 번에 좀 많이 만들어 둔뒤 한 번 쪄서

냉동실에 보관해 두었다가 먹고싶을때 꺼내서 다시 살짝 쪄서 먹으면 됩니다.^^

 


안에 팥같은 속은 없고 고소하고 담백한 빵만으로 만든겁니다.

달고 자극적인 맛에 길들여져 있던 입맛에 잠시 휴식을 주는 맛입니다.^^

어릴때 간식 만들어주신다고 많이 만들어 주시곤 했는데

요즘엔 각종 빵집이 많으니 잘 만드시지 않다가 얼마전에 생각이 나신 모양입니다.

아이들도 할머니 빵이라면서 아주 잘 먹습니다.

 


황토방 구들에 부풀려서 만들기때문에 시간도 많이 소요되고

요즘에 쉽게 맛볼수 없는 그런 빵이라서 그런지 더욱 애착이 가는 빵입니다.

제법 많이 하셨는데 온 동네 분들과 나눠 드시느라

정작 저희 집에는 몇 개 오지 못했습니다.^^;;;

아쉬워서 더 못 먹을것 같습니다.

손으로 살살 찢으면서 먹으면 닭가슴살처럼 결이 생기는데 그 맛이 일품입니다.^^

오늘은 추억의 수제찐빵 먹으면서 어릴적 추억에 잠겨보게 될 것 같습니다.^^

 





Posted by 복돌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