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강원도2010.09.01 07:30







늦은 여름휴가의 둘째날 (3)
-. 정동진 밀레니엄 모래시계와 정선 백복령
-. 우리나라 최고의 드라이브 코스(정선~임계~옥계)







 

 

정동진 모래시계 광장입니다.

 

8톤의 모래가 들어갔고 주기가 1년이라는군요..^^

실제로 보니 크기는 엄청 크더라구요.

모래시계 움직이는 것 보고 싶었는데 그러려면 걍 여기서 살아야할 것 같아요.^^;;;


 



 

 

멀리 파란색 예쁜 기차가 지나갑니다.

 

기차를 자주  타는 편인데도 또 타보고 싶네요.

식구들 모두 같이 타고 여행가면 또 다른 재미를 선사할 것 같아요.^^




 


 

 

아이들과 정선 고개를 경유해서 집으로 가기로 했습니다.

이때만 해도 고개를 그렇게 많이 넘나들 줄은 몰랐네요.^^;;;

 

지나가는 길...

마을에 위치한 보건소랍니다.

도시에서 보는 삭막한(?) 보건소와는 사뭇 다르네요.

정다운 시골 가정집같습니다.

여기 보건소에 가면 아픈 것이 저절로 나을 듯 하네요.^^





 


 

 

백두대간 백복령입니다.

 

국도가 개설되기 전까지 영동과 영서를 잇는 교통로 역할을 하던 곳입니다.

해발 780m에 위치하고 있고 정선 임계와 강릉 옥계의 경계지역이기도 한 곳입니다.

복령이라는 약초가 많이 나기도 한다는군요.^^

고개를 2번인가 3번쯤 오르락 내리락 하고 발견한 곳입니다.^^;;;





 





 

날씨가 좋으니 해바라기도 활짝 웃는것 같습니다.

정선 고개를 여러번 오르락 내리락 했지만

길가마다 예쁜 꽃들도 많이 있고

이름모를 나무와 풀들이 많이 있어서 지루하진 않았습니다.

오히려 아이들이 재미있다고 좋아하더군요.

 

이 더운날 자전거를 타고 산을 오르시는 분도 몇 분 봤습니다.

대단하다는 말 밖에는...^^;;;

거의다 오르막밖에 없는 곳을...^^;;;

 

즐겁고 행복했던 소중한 여행도 이렇게 끝났네요.

내년 여행을 기다리던지

가을에 다시 여행을 가던지 해야겠네요...

너무 아쉬워서...^^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강원도 정선군 임계면 | 백봉령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복돌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