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집 음식2010.09.14 07:30







맥주 한 잔 하기에 가장 마음이 편한 날은? 
-. 깔끔한 맛 드라이피니시 맥주 후기^^








 

 

금요일 저녁

 

맥주 한 잔 하기에 가장 마음이 편한 날 같습니다.^^

이날도 날은 선선했지만 비가 너무 많이 오는 관계로 습기가 장난 아니더군요.^^;;;





 


 

 

병이 깔끔하고 손에 쥐고 먹기에 참 편하게 설계된 것 같습니다.

뚜껑따고 걍 마셔도 되겠지만

같이 보내주신 잔에 한 번 따라먹어 보려구요.





 


 

 

이번에 보내주신 핸드메이드 잔과

전에 보내주셨던 잔에 각각 한 잔씩 마셔보는것도 좋을듯 싶네요.^^

날씨가 좀 눅눅하고 땀이 나는 관계로 잔에 얼음을 넣어서 마셔보려고 합니다.

맥주맛이 더 시원해지겠죠..?


 




 

 

날씨때문인지 맥주를 따르는데

사뭇 드라이아이스에 맥주를 따르는 느낌이 나네요.





 


 

 

잔은 채우라고 했던가요.

역시 빈 잔보다 맥주를 부어 놓으니

컵이 더욱 선명하게 드러나고 예뻐보이네요.

손이 뜨거워도 맥주를 시원하게 마실 수 있는 디자인입니다.

보이는 것 뿐만 아니라 실용성도 생각해서 저렇게 만든 잔인가 봅니다.^^





 


 

 

전에는 거품을 싫어 했는데

저 거품이 있어서 맥주 맛이 좋아지고

신선함이 유지된다고 하니 왠지 맛도 더 있는 것 같습니다.^^





 


 

 

집에서 놀던 탕수육을 꺼냈습니다.^^





 


 

 

회심의 잡채도 꺼냈습니다.

저녁 겸 같이 먹으면 좋을 듯 해서요.^^





 



 

탕수육 한 개에 맥주 한모금...^^

 

캬~ 이날은 맥주가 더욱 맛있더군요.

드라이피니시 맥주 자체가 잔 맛이 없는 깔끔함을 위한 맥주라 그런지

약간 느끼한 탕수육이나 잡채와 먹어도 음식이 느끼하게 생각되지 않더군요.

오히려 음식의 느끼함을 더 잡아주는 맥주인것 같더라구요.

 

처음에는 드라이피니시라고 해서 약간 쓰지 않을까

생각했는데 오히려 쓰지 않으면서도 깔끔한 맛이 났습니다.

몇 병 더 있었으면 아마 다 마셔버렸을 것 같습니다.^^;;;

제가 좋아하는 하이트 맥주에 끝맛이 없는 느낌??

그런 느낌이었네요.

잊지않고 맥주 보내주신 beer 2day님께 감사드립니다.^^ 

 

 





                                                              

Posted by 복돌이^^